광고
광고
광고

서울시, '제42회 서울시 건축상'…수상 후보작 공개발표

총72개 작품 중 수상 후보작 9개 공개발표회 24일 14시 개최

이민정 기자 | 기사입력 2024/07/08 [15:14]

서울시, '제42회 서울시 건축상'…수상 후보작 공개발표

총72개 작품 중 수상 후보작 9개 공개발표회 24일 14시 개최

이민정 기자 | 입력 : 2024/07/08 [15:14]

▲ 제42회 서울특별시 건축상 공개 발표회 포스터 (사진 = 서울시)  © 국토매일


[국토매일=이민정 기자] 서울시는 오는 24일 14시 서울시청 8층 다목적홀에서 ‘제42회 서울특시 건축상’ 수상 후보작 건축가 공개 발표회를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1979년 제1회를 시작으로 올해 제42회를 맞이한 서울시 건축상은 건축문화와 기술 발전에 기여한 건축 관계자를 시상하는 상으로 시민 삶의 질을 향상시킨 우수 건축물을 장려하고자 개최되고 있다. 

 

건축상 심사는 디자인 완성도, 공공적 가치, 시민 삶의 질 향상, 건축문화 및 기술의 발전, 미래 지향성 등에 주안점을 두고 진행됐으며 총 72개의 작품이 공모에 참여했다.

 

각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총 8명의 심사위원들이 열띤 토론을 거쳐 1차 서류 심사, 2차 현장 심사를 통해 총 9개의 수상 후보작을 선정했으며, 각 작품을 설계한 건축가들이 이번 공개 발표회에 참여한다.

 

서울시는 후보작을 설계한 건축가의 설계 의도 구현 과정과 사용자의 경험을 시민들과 함께 공유해 건축을 이해하고, 더 많은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이번 발표회를 마련했다.

 

9명의 건축가는 발표 후 질의응답을 진행할 예정으로 방청객들은 온오프라인을 통해 심사위원의 질문과 건축가의 생생한 답변을 들으며 실시간으로 참여할 수 있다.

 

공개 발표회에 참여를 희망하는 시민은 9일부터 17일까지 네이버폼을 통해 선착순 300명까지 사전 신청할 수 있다. 당일 현장 접수도 가능하며, 현장에 직접 참여하지 못하는 시민은 24일 발표 시간에 서울건축문화제 유튜브 라이브로 함께할 수 있다.

 

사전 신청과 함께 시민들의 사전 질문도 받는다. 수상 후보작들의 피드를 보고 건축물 및 건축가에게 궁금한 질문을 네이버폼 양식에 작성하면 추첨을 통해 소정의 경품을 지급한다. 더불어 현장 참여 이벤트, 인스타그램 소문내기 이벤트 등 다양한 경품 이벤트가 진행될 예정이다.

 

한병용 서울시 주택실장은 “7월 24일에 개최되는 제42회 서울시 건축상 수상 후보작 공개 발표회를 통해 시민들이 건축에 대한 관심과 이해도를 높일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