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해양경찰, 폭염 대비 청사 개방·신축공사 일시 중단

백지선 기자 | 입력 : 2018/08/06 [15:38]
    해양경찰

[국토매일]해양경찰청은 사상 최악의 폭염이 지속됨에 따라 인명피해와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8월 말까지 해양경찰청 청사와 파출소.출장소를 무더위 쉼터로 지정해 개방한다.

이 기간 주민들은 청사 민원실과 파출소.출장소를 찾아 갈증을 해소하고 자유롭게 휴식을 취할 수 있다.

또 해양경찰청에서 발주한 건축.토목 공사는 폭염이 심한 낮 시간대에는 작업을 일시 중지토록 하고, 민간 근로자들이 열사병 예방안전수칙 등을 준수하도록 철저히 관리?감독할 예정이다.

해양경찰 관계자는“연일 계속되는 폭염에 지친 주민들에게 잠시나마 편히 쉴 수 있는 공간이 되도록 청사를 개방하기로 했다”며 “언제든지 편하게 방문해 더위를 피해 휴식을 취하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