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학생과 군 장병의 입맛, 수산물이 사로잡는다!

‘수산물 쿠킹클래스’운영을 통해 수산물 소비 촉진 박차

백지선 기자 | 입력 : 2018/04/16 [16:59]
    해양수산부
[국토매일]해양수산부는 우리 수산물 소비를 촉진시키고, 학생들과 군 장병들에게 영양가 높고 맛있는 수산물 조리법을 홍보하기 위하여 ’수산물 쿠킹클래스‘를 오는 17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쿠킹클래스는 학교와 군에 근무하는 영양사와 조리사 등 급식 관련자 약 1,500여 명을 대상으로 하며, 4월부터 오는 11월까지 23회에 걸쳐 운영된다.

올해는 시범적으로 고등학교 요리동아리 학생까지 대상을 확대하여 수산물 소비 저변을 넓히는 데 주력할 예정이다.

학교 영양사 등을 대상으로 하는 쿠킹클래스에서는 생선 비린내, 가시제거 등에서 학생들이 느끼고 있는 불편함을 덜어줄 수 있는 다양한 수산물 조리법을 전수할 예정이다.

군 장병 등을 대상으로 운영하는 쿠킹클래스에서는 군부대 수요를 반영하여 코다리, 썰은 전복 등 신규 수산물에 대한 조리법을 제공한다.

특히 올해 생산이 많이 되고 있는 갈치에 대한 조리법도 추가하여 국산 갈치에 대한 소비 촉진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수협중앙회는 국방부와 협의하여 쿠킹클래스를 운영할 군 부대를 최종 확정하여 세부 일정을 협의 중에 있다.

학교 영양사 등을 대상으로 하는 쿠킹클래스는 대한영양사협회를 통하여 오는 17일부터 25일까지 신청자를 받아 약 200명을 선정·통보할 계획이다.

정도현 해양수산부 유통정책과장은 “대량으로 급식이 운영되는 학교와 군 부대를 대상으로 쿠킹클래스가 운영되기 때문에 우리 수산물에 대한 홍보효과가 크며, 이는 수산물 소비 촉진으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앞으로도 쿠킹클래스 운영을 확대하여 맛 좋고 건강한 수산물 조리법을 널리 알리겠다.”라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