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KTX 광명역 도심공항터미널, 진에어 16일 입점

체크인서비스 개시… 국내 7개 항공사 모두 이용 가능

한성원 기자 | 입력 : 2018/04/13 [08:54]

 


[국토매일-한성원 기자] 오는
16일부터 진에어로 해외를 가는 여행객은 KTX 광명역 도심공항터미널에서 탑승수속을 할 수 있다.

 

코레일(사장 오영식)KTX 광명역 도심공항터미널에 진에어가 신규 입점하고 16일부터 체크인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진에어가 본격 운영에 들어감에 따라 KTX 광명역 도심공항터미널에서는 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 제주항공, 티웨이항공, 에어서울을 포함해 대한민국 국적 7개 항공사 모두 탑승수속을 할 수 있게 됐다.

 

코레일은 입점기념으로 16일 광명역 도심공항터미널에서 진에어를 이용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일본 왕복 항공권 1매 및 기념품 증정하는 등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KTX 광명역 도심공항터미널은 지난 47일 기준으로 개장 이후 3개월 만에 체크인 누적 이용객 13000, 공항버스 누적 이용객 7만명을 돌파하며 꾸준한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오영식 코레일 사장은 도심공항터미널을 이용해 더욱 빠르고 간편하게 해외여행을 즐길 수 있다더 많은 분들이 편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외국 국적 항공사 입점과 공항버스를 늘리는 것을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