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한국남동발전, 영흥화력본부 찾아 특별재난 안전점검 실시

유주영 기자 | 입력 : 2018/02/27 [17:42]

 

[국토매일-유주영 기자] 한국남동발전(사장 유향열)은 27일 영흥발전본부(본부장 김부일, 대표노조위원장 최영인)를 방문, 국가안전대진단 특별 안전점검을 시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재난예방활동은 겨울철에서 봄철로 넘어가는 해빙기에 발생될 수 있는 현장 재난사고를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현장의 안전관리가 취약한 안전사각지대를 중점적으로 점검했다.

 

유향열 사장은 이날 해빙기 대비 건축물과 구조물 붕괴, 지반침하 등의 안전분야를 점검하고, 현장 관리감독자 및 협력사 안전담당자들에게 작업 시 항상 안전절차를 준수하도록 당부하고 협력사 소장, 안전담당자들과 일일이 악수하며 노고를 치하했다.

 

영흥발전본부관계자는“본부 내 상주 협력사와의 지속적인 합동점검을 통해 재난안전 취약요인을 개선하고, 재난사고 Zero화 등 무재해 사업장이 될 수 있도록 전 직원이 합심하여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Table 'ins_news' is marked as crashed and should be repaired
select count(*) from ins_news where keyword='한국남동발전' and onoff='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