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재난문자 수신 안 되는 휴대전화, ‘안전디딤돌’ 앱 설치하세요

행정안전부 긴급재난문자 수신안내 홍보문자(SMS) 발송

백지선 기자 | 입력 : 2017/10/12 [13:37]
    행정안전부
[국토매일]보유하고 있는 휴대전화의 기능상 이유로 긴급재난문자를 받기 어려운 국민들은 안전디딤돌 앱을 설치하면 재난문자를 받을 수 있게 된다.

행정안전부는 긴급재난문자(CBS) 수신율을 높이기 위해 오는 13일부터 19일까지“귀하의 휴대폰에 긴급재난문자 수신이 안되면 안전디딤돌 앱을 설치하십시오”라는 내용의 홍보안내 문자를 이동통신사와 협조해 발송한다.

긴급재난문자는 셀브로드캐스트(Cell Broadcast) 방식으로 2005년 2G 휴대전화에 처음 도입됐고 초기에는 별다른 문제점이 없었다.

그러나 2009년부터 2013년까지 출시된 3G휴대전화에서 배터리 과다 소모 등의 기술적 문제가 발생했고, 긴급재난문자 기능 탑재 의무규정이 시행되기 전에 제조된 4G휴대전화는 제조사가 기능을 탑재하지 않으면 긴급재난문자를 받을 수 없다.

이에 행정안전부는 ‘안전디딤돌’ 앱을 개발해 배포한다. 이에 따라 긴급재난문자 수신 기능이 없는 휴대전화도 ‘안전디딤돌’ 앱을 설치하면 긴급재난문자를 받을 수 있게 된다.

‘안전디딤돌’ 앱 설치 안내문자 발송서비스는 ㈜SKT, ㈜KT 통신업체 협조를 통해 3G휴대전화와 긴급재난문자 기능이 없는 일부 4G휴대전화의 전화번호에 13일∼19일(휴일 제외) 10시∼17시 사이에 매일 8회 시간 차이를 두고 발송할 계획이다.

안내문자를 받은 휴대전화 사용자는 구글 플레이스토어(안드로이드), 앱스토어(아이폰)에서 ‘안전디딤돌’ 앱을 내려 받으면 긴급재난문자와 동일하게 재난정보를 받아볼 수 있다.

또한 안전디딤돌 앱 환경설정에서 수신지역 설정을 통해 전국 또는 원하는 지역만의 재난정보를 받아 볼 수도 있다.

류희인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은“긴급재난문자(CBS)가 위험상황을 신속히 인지하는 데 필요한 만큼 국민들께서는 안전을 위해 꼭 ‘안전디딤돌’ 앱을 설치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라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