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눈높이 맞춘 태교 인형극 공연

용인시, 태교신기 저자 이사주당에 대한 문화유산 이해 도와

조영관 기자 | 입력 : 2017/06/19 [16:25]
    어린이 눈높이 맞춘 태교 인형극 공연
[국토매일]용인시는 19일 국내 최초 태교 관련 책을 쓴 조선시대 여성 실학자 이사주당과 태교에 대한 스토리를 어린이 눈높이에 맞춰 인형극과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용인의 고유 향토문화재인 이사주당·유한규묘의 콘텐츠를 활용해 어린이들이 보다 손쉽게 문화유산을 이해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다.

조선 후기 여성 실학자인 이사주당은 국내 최초 태교 관련 책자인‘태교신기’를 저술한 인물로 최근 가치를 새롭게 조명 받고 있으며 목천현감을 지낸 유한규가 남편이다.

시는 이사주당과 태교신기에 대한 스토리를 어린이 눈높이에 맞춘 인형극으로 제작해 아이들이 흥미를 갖고 태교의 중요성을 배울 수 있도록 했다.

또 용인시 문화유산에 대한 강좌를 곁들여 미니 골든벨 형식으로 강좌와 인형극 내용을 복습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시는 19일 사전 신청을 한 남곡초등학교를 시작으로 각 초등학교의 신청을 받아 올해 10회 공연을 할 예정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특별대담 인터뷰 인터뷰
[특별대담] 손병석 국토교통부 제1차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