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동남권 시립도서관“위례 공연예술도서관”건립 확정

정진철 서울시의원, “송파주민들의 열화와 같은 성원으로 유치 성공”, “조속히 건립되어 다양한 문화정보를 제공하고 독서문화 활성화에 기여하기를 희망”

박찬호 기자 | 입력 : 2019/08/13 [16:55]
    정진철 의원

[국토매일] 서울 송파구 위례택지지구 내 문화1부지에 서울시가 이번에 건립하기로 한 5개 권역별 시립도서관 중 하나인 동남권 시립도서관으로 ‘위례 공연예술도서관’이 확정됐다.

13일 서울시 발표에 따르면 대중문화와 한류를 대표하는 복합문화예술시설이 입지한 송파구 지역의 특성에 맞추어 이번 ‘위례 공연예술도서관’ 건립이 확정됐으며, 이를 통해 시민예술가 활동공간을 조성하고 한류 디지털 아카이브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도서관이 들어설 위치는 위례택지지구 내 문화1부지이며, 연면적 11,000㎡내외, 총투자비 약 500억원, 지하1층~지상4층 규모로 건설될 예정이다. 국제공모를 통한 설계 등을 거쳐 오는 2025년 개관될 예정이다.

서울시의회 정진철 시의원은 “송파주민들의 열화와 같은 성원으로 유치할 수 있었다”며, “조속히 건립되어 다양한 문화정보를 제공하고 독서문화 활성화에 기여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서울시가 이번에 발표한 ‘2025년 5개 권역별 시립도서관’ 건립사업은 민선7기 박원순 시장 공약사항으로써 소규모 공공도서관 건립으로는 시민들의 도서관 서비스 욕구 충족에 한계가 있어, 서울시 5개 권역에 중규모 이상의 도서관 건립으로 공공도서관 서비스를 향상시키고, 지역환경의 특성을 발전시킬 수 있도록 도서관의 시설·인력·장서의 차별화를 바탕으로 이용자 요구에 맞는 특화서비스를 제공하는데 목적이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