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부산시, 국민들의 의견을 모아 미세먼지 문제 해결한다

영남권 국민정책참여단 토론회 개최

김석 기자 | 입력 : 2019/08/09 [16:11]
    부산광역시


[국토매일]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해 출범한 국가기후환경회의는 오는11일 부산 벡스코에서 영남권 토론회를 시작으로 3개 권역 토론회를 순차적으로 개최한다.

이번 영남권 토론회는 전국 500여 명의 국민참여단 중 영남권 거주자 100여 명과 반기문 국가기후환경회의 위원장, 국가기후환경회의 전문위원, 모더레이터 등 2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토론회는 미세먼지 고농도 시기에 필요한 대책 중 핵심 의제를 집중적으로 논의하고, 국민정책참여단이 다양한 의제를 학습하여 전문성을 키우고자 하는 취지에서 열리는 것으로 산업, 수송, 발전 등 핵심 의제에 대한 발표와 질의응답, 분임별 토의, 종합 토론 순으로 진행하여 미세먼지 발생의 주요 요인과 실태에 대한 이해를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국가기후환경회의는 3개 권역별 토론회를 거쳐 9월 중 전체 국민정책참여단이 참석하는 제2차 국민대토론회를 개최하여 미세먼지 해결을 위한 국민 제안을 수렴하고, 모아진 의견을 국가기후환경회의 본회의 심의를 거쳐 정부에 제안할 예정이다.

부산시는 다양한 연령과 계층 등의 국민 의견을 수렴하여 제안된 정책들에 대하여 ‘미세먼지 저감대책’에 적극 반영할 계획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