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세종시설공단, 인권경영위원회 위촉식 개최

공단 임직원 및 이해관계자의 인권 보호 돌입

이주행 기자 | 입력 : 2019/08/09 [16:07]
    인권경영위촉식

[국토매일] 세종특별자치시시설관리공단은 9일 공단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인간의 존엄과 가치를 보호하고자 ‘세종시설공단 인권경영위원회’를 발족하고 위촉식을 가졌다.

인권경영위원회는 정인태 경영전략본부장을 위원장으로 내부위원 3명과인권 전문가, 협력사 대표, 지역주민 등 외부위원 4명을 포함한 총 7명이 활동하며, 공단의 인권경영 주요정책 결정, 인권영향평가, 인권침해사건 구제조치 등을 독립적으로 수행하게 된다.

신인섭 이사장은 “공단은 공공기관으로서 국가와 마찬가지로 인권 보호의 의무가 있다”며, “임직원은 물론 고객 및 지역민에게 혹시라도 있을지 모를 인권침해와 차별행위 요소를 사전에 예방하고 철저히 감시하겠다.”고 말했다.

인권경영위원회는 8월부터 공단의 기관운영 전반과 은하수공원, 보람수영장 등 주요사업에 대한 인권영향평가를 본격적으로 추진하게 된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