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도공 김학송 사장, 첫 현장경영활동 나서

수도권 산하ㆍ직할기관 7곳 방문해 고속도로 제설대책 점검

백용태 기자 | 기사입력 2013/12/17 [10:11]

도공 김학송 사장, 첫 현장경영활동 나서

수도권 산하ㆍ직할기관 7곳 방문해 고속도로 제설대책 점검

백용태 기자 | 입력 : 2013/12/17 [10:11]

▲ 한국도로공사 김학송 사장이 동절기 고속도로 제설대책을 보고받고 있다.     © 국토매일

한국도로공사 김학송 사장이 취임 후 첫 현장경영활동으로 취임 6일째인 16일 제설대책 점검에 나섰다고 17일 밝혔다.
 
이날 김 사장은 수도권에 위치한 산하 및 직할기관 7곳을 방문해 업무보고를 받고 올 겨울 기습폭설대비 등 제설대책에 만전을 기할 것을 당부했다.
 
특히 김 사장은 고속도로 유지관리 최일선의 수원지사를 방문해 제설대책을 보고받고 현장장비를 일일이 점검했다.
 
또한 고속도로 교통센터를 방문해 “한시도 멈추지 않는 빠르고 안전한 고속도로 유지를 위해 교통상황관리에 최선을 다해야 할 것”이라고 지시했다.
 
한국도로공사, 김학송, 현장경영활동, 제설대책, 점검, 도로, 고속도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