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서부발전, 협력기업 해외 홍보관 성황

국내 23개 협력업체 참가, 수출상담 334건 기록

백용태 기자 | 기사입력 2013/11/19 [14:42]

서부발전, 협력기업 해외 홍보관 성황

국내 23개 협력업체 참가, 수출상담 334건 기록

백용태 기자 | 입력 : 2013/11/19 [14:42]

▲ 서부발전은 지난 12일에서 14일 4일간 미국 올랜도에서 열린 ‘Power-Gen International’(PGI) 전시회에 한국관 운영을 통해 수출상담 334건의 성과를 거뒀다고 전했다.     © 국토매일


한국서부발전이 협력기업들의 수출 지원을 위해 세계 발전 기자재 전문가들에게 대대적인 홍보를 펼쳤다.

서부발전은 지난 12일에서 14일 4일간 미국 올랜도에서 열린 ‘Power-Gen International’(PGI) 전시회에 한국관 운영을 통해 수출상담 334건의 성과를 거뒀다고 전했다.

이번 전시회 지원사업은 발전6사, 기계산업진흥회가 공동으로 주최하고 서부발전과 남동발전이 주관해 총 24개 부스의 한국관을 운영했다.

또한 고려엔지니어링 등 23개 발전기자재 전문 중소기업이 참가하고 KLES 등 3개 협력기업이 참관하는 등 총 26개 협력기업 47명이 동행했다.

서부발전은 행사기간 중 상담금액 5673만 불에 달하는 수출상담 334건를 진행했으며 삼영필텍은 오일정류기 현장 판매에 성공했다.

 
▲ 이번 전시회 지원사업은 발전6사, 기계산업진흥회가 공동으로 주최하고 서부발전과 남동발전이 주관해 총 24개 부스의 한국관을 운영했다.     © 국토매일



이번 행사에는 그동안 발전사에서 시행한 해외 수출촉진행사 중 가장 많은 협력기업이 참가한 행사했으며 서부발전은 참가국 중 유일하게 중소기업 홍보관을 운영했다.

서부발전은 올해부터 수출 협력기업 협의회인 ‘WP Small Giants 30’ 출범과 함께 미얀마, 베트남 수출촉진 행사를 시행했으며 해외의 건설 및 O&M 사업과 연계해 주요 자재의 국내 조달을 골자로 한 수출지원도 추진할 계획이다.

한편 25회를 맞이한 ‘Power-Gen International’은 세계 최대의 발전 기자재 전시회ㆍ세미나 행사로 1400여개 기업이 전시회에 참가하고 75개국 2만 1천여 명의 전문가가 방문하는 세계 첨단 발전기술의 경연장이다.
 
 
서부발전, PGI, 협력사, 해외홍보, 발전, 기자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