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코레일, 강릉선 KTX 30% 할인

산불피해지역 경제적 지원 총력..

이주행 기자 | 입력 : 2019/04/10 [18:37]

 

[국토매일] 코레일이 10일부터 강릉선 KTX 30% 할인, 자원봉사자 전국 모든 열차 무료 이용과 함께 산불 이재민 돕기에 총력을 다한다.


코레일이 대형화재로 인해 고통을 겪고 있는 강원지역 경제회복에 보탬이 되기 위해 강릉선 KTX 할인과 자원봉사자 열차 운임을 감면한다.

 

또한 낙산연수원 시설 제공과 함께 재난구호 성금 1억원 기탁 등 전사 차원에서 이재민 돕기에 총력을 다한다.

 

코레일은 산불 발생 후 관광객 감소 등 경제 침체가 우려되는 강원 지역의 2차 피해를 막기 위해 4월말까지 강릉선 KTX 전구간 운임을 30% 할인하고, 5월부터 출시하는 열차를 이용한 각종 관광할인상품은 별도 할인 계획이다.


10일부터 산불 피해 구호를 위해 열차를 이용하는 자원봉사자에게는 전국 모든 열차 운임을 일시적으로 감면한다.

 

고성, 속초, 동해, 강릉, 인제 지역 피해복구 및 봉사활동을 위해 열차를 이용할 경우 특실을 제외한 모든 열차를 무료로 이용 가능하다.

 

역 창구에 자원봉사증명서를 제출하면 무료로 열차를 이용할 수 있다.

 

인터넷이나 스마트폰 앱으로 구입한 승차권은 역 창구에 자원봉사증명서를 제시하고 환불을 신청 가능하다.

 

자원봉사증명서는 △전국 자원봉사센터 △피해지역 현장센터 △온라인 자원봉사포털 '1365'에서 발급 가능하다.

 

 ※ 자원봉사 참여를 희망하는 경우 사전에 강원도 자원봉사센터(033-253-2500)와 협의후 방문하시기 바랍니다.

 

한편 코레일은 이번 산불피해 주민들이 몸과 마음의 안정을 찾을 수 있도록 낙산에 있는 연수원 객실 33개와 세미나실, 대회의실, 소회의실을 제공한다.

 

▲ 낙산연수원       코레일 사진제공

 

손병석 코레일 사장은 “산불로 큰 피해와 상처를 입으신 지역주민들께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라며 위로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숙소와 성금뿐 아니라 열차 이용 편의 제공으로 철도 운영기관으로서 피해지역 복구에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