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LX, 무허가축사 적법화 힘쓴 유공자 5인 장관표창

이주행 기자 | 입력 : 2019/04/05 [15:55]

 

[국토매일] 한국국토정보공사(이하 LX·최창학 사장)는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 5개를 수상했다.


LX는 4일 정부세종청사에서 개최된 '무허가축사 적법화 담당자 전국 관계기관 워크숍'에서 LX 임직원 5인이 무허가축사 적법화를 위한 공로를 인정받아 유공자로 선정돼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5일 밝혔다.


수상배경으로는 적법화 관련 지적측량업무 우선처리, 축산농가의 지적관련 민원해결, GIS(실시간 지리정보시스템)·GNSS(세계 위성 항법 시스템) 등 공간정보 기술 활용을 통한 업무처리기간 단축 등 무허가 축사 적법화를 위한 행정과 기술 지원 노력이다.


최창학 사장은 "대상축사가 빠른 시일 내에 적법화를 완료할 수 있도록 LX 의 역량과 자원을 활용해 정책지원을 계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LX는 지난해 12월 한국농어촌공사를 비롯한 5개의 공공기관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무허가축사 적법화를 위한 기관 간 업무지원, 교육, 홍보를 계획하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