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한화건설, 공공주택 '인천서창 꿈에그린' 본격 입주

최대 8년간 안정적 거주.. 저렴한 임대료에 브랜드 아파트 품질 갖춰

김지형 기자 | 입력 : 2019/03/08 [14:48]

 

▲     © 국토매일, 한화건설 제공

[국토매일]한화건설(대표최광호)이 건설한 대규모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인천서창 꿈에그린'이 28일부터 본격적인 입주를 시작한다.


이날 한화건설에 따르면, 인천서창 꿈에그린 단지는 인천시 남동구 서창2지구 13블럭에 위치하고 있으며, 지하 1층에서 지상 25층, 9개 동, 1,212가구규모로 건설됐다.


기 계약고객의 입주지정기간은 2월 28일부터 4월 28일까지이며, 장기적인 임대운영을 위해 입주를 희망하는 신규 관심고객도 지속적으로 모집 중이다.


인천 서창 꿈에그린은 최대 8년간안정적으로 거주할 수 있고 보증금과 임대료 상승률이 연 3% 범위에서 주거비 물가지수, 인근지역의 임대료 변동률 등을 고려하여 조정되기 때문에 주거 안정성을 확보할 수 있다.
전용면적 74~84㎡의 중소형 중심으로 구성돼 있으며, 최저 20만원대의 저렴한 임대료가 장점이다. 입주자의 선택 기회를 보장하기 위해 다양한 전환보증금 제도도 적용된다. 무엇보다 한화건설이 브랜드 아파트 품질로 시공해 기존 임대아파트의 이미지를 넘어선 뛰어난 주거 환경을 제공한다.


인천 서창 꿈에그린은 자연과 함께하는 친환경 단지로 설계돼 중앙광장인 대규모 '커뮤니티 파크'와단지 내 캠핑장인 '힐링 포레스트', 생활농원 '킨포크 가든' 등이 조성돼 있다. 또한 다양한 수변공간과 벚꽃산책로, 선텐장, 어린이놀이터 등이 어우러져 쾌적한 생활 환경을 제공한다.


아파트 외관은 고급스럽고 모던한 위빙컬러시스템(Weaving ColorSystem)이 적용됐으며 휘트니스센터와 골프연습장, 키즈카페, 작은도서관, 독서실 등 커뮤니티 시설도 우수하다. 특히 지상 2층에위치한 휘트니스센터는 자연 채광을 극대화해 탁 트인 개방감을 느낄 수 있다.


또한, 인천 남동구청과 협의해 자녀를 안심하고 맡길 수 있는 단지 내 국공립 어린이집 유치를 추진 중이며 단지 인근에 서창3초등학교가개교를 앞두고 있어 자녀들의 안심 통학이 가능하다.


입지 환경도 우수하다. 서창JC가차량 5분 거리에 있어 제2경인고속도로와영동고속도로로 손쉽게 진입할 수 있으며, 인근에 인천 지하철 2호선운연(서창)역이 위치하고 있다.


 한화건설 주택사업2팀의황율남 팀장은 "최근 부동산시장 침체가 계속되면서 주택 구매를 망설이는 실수요자들이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에 많은 관심을 갖고 있다"면서 "인천 서창 꿈에그린은 저렴한 임대료, 기존 임대주택과 차별화된 주택 품질, 주거 안정성까지 갖춰져 100% 계약이 완료된 만큼 입주도 순조롭게 진행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