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첨단 드론 기술·제품의 장, 2019 드론쇼코리아 24일부터 부산 벡스코 개막

아시아 최대 110개 기업 3000개 드론 부품 전시

박찬호 기자 | 입력 : 2019/01/24 [08:23]

 

 

[국토매일] 아시아 최대 규모 드론 종합전시회인 ‘2019 드론쇼코리아24일부터 3일 동안 부산 벡스코에서 개최된다.

 

과기정통부는 산업통상자원부·부산광역시와 함께 24일부터 26일까지 드론쇼코리아를 개최한다고 24일 밝혔다.

 

드론쇼코리아 개막식은 24일 오전 1010분부터 벡스코 제1전시장에서 개최된다. 이날 행사에는 문미옥 과기정통부 1차관, 정승일 산업부 차관, 유재수 부산시 경제부시장 등 6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올해 4회째를 맞는 드론쇼코리아는 110여개 기업이 참여하는 드론 종합전시회 7개극 50여명 국내외 저명인사가 참여하는 국제 컨퍼런스 신제품·신기술 발표회 일반인 대상 드론 제조·비행 체험 이벤트 등으로 구성된다.

 

드론 전시회에선 국내외 110여개 기업이 300여개 드론 관련 부품을 전시할 예정이다. 비행제어, 고강도 경량소재 등 새 기술을 접목해 안정성과 성능을 크게 향상한 드론뿐 아니라 자율비행·군집비행 등이 가능한 최첨단 드론 등도 새롭게 선보일 예정이다.

 

SK텔레콤은 5G 통신망을 활용해 드론으로 촬영한 영상을 원거리에서 모바일앱을 통해 실시간으로 전송받을 수 있는 ‘T라이브 캐스터서비스 출시 계획을 발표한다.

 

올해 35G 서비스가 본격화되면 원거리에서도 초고화질 영상을 끊김 없이 전송할 수 있어 통신사들을 중심으로 영상 기반 드론 활용 서비스 시장이 급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

 



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DMI)은 수소연료전지 스택과 수소 드론을 빠른 시일 내 세계 최초로 출시·양산할 계획임을 발표한다. 기존 리튬배터리 드론이 20~30분 비행하는 데 비해, 수소연료전지 드론은 2시간가량 비행이 가능하다.

 

방전 시에도 10분가량 충전한 수소카트리지를 즉시 교환해 바로 비행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현재 리튬 배터리에 비해 높은 가격이 걸림돌이나 향후 생산규모 확대를 통한 가격저감 시 시장 경쟁력 확보가 가능할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육군의 드론봇(드론+로봇) 전투체계 추진현황, 한국항공우주연구원 주도로 개발하고 있는 재난치안용 드론 시스템 및 공중 무인 모빌리티 개발동향, 한국전자통신연구원에서 배송용 드론 서비스 개발현황 등을 소개할 예정이다.

 

국제 컨퍼런스 세션에선 항공방산 분야 글로벌 컨설팅업체 틸그룹(Teal Group)의 필립 핀네건 총괄이사의 드론산업의 미래를 주제로 한 기조연설을 시작으로 24일부터 이틀 동안 국내외 50명의 연사들이 참여한다.

 

키리 로우신 아프리카개발은행(AfDB) IT총괄팀장은 아프리카 지역의 드론 및 4차 산업혁명 추진현황’, 이해창 한국항공우주연구원 항공연구본부장은 미래 드론기술과 개인용 항공기(PAV)’에 대해 발표한다.

 

이밖에도 드론 아이디어 공모전, 드론 레이싱대회 등을 포함해 청소년들이 드론을 직접 제작하고 조종해볼 수 있는 체험행사 등 다양한 이벤트가 이어질 예정이다.

 

문미옥 과기정통부 1차관은 드론은 본격적 5G 이동통신 상용화 시대를 맞이해 농업·물류 등 다양한 산업으로 빠르게 파급돼 새 부가가치를 창출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는 빅데이터, 5G, 인공지능 기술과 무인이동체를 접목해 단순 촬영 중심의 임무를, 획득한 영상의 실시간 분석과 처리까지 확대하고 민간이 다양한 활용서비스를 창출하는 데에 걸림돌이 없도록 규제 샌드박스 제도를 적극 활용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정승일 산업부 차관도 현 시점에서 드론산업 경쟁력은 시장 요구에 부응하는 기술과 비즈니스라며 올해부터 드론을 활용해 새 서비스를 개발·기업에 대해 사업모델 발굴, 공공수요 연계 등을 지원해 서비스 기업을 적극 육성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올해부터 공중 무인 모빌리티 개발에 본격 착수하며 2023년까지 1인승급 시제기와 인증기준 개발을 완료하는 등 중장기 미래를 대비한 준비도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