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계설비건설인 2019년 신년회 개최

백종윤회장 "기계설비법 시행령·시행규칙 제정 마무리되는 해"

국토매일 | 입력 : 2019/01/10 [18:00]

 

▲ ▲기계설비건설업계 대표들이 2019년의 힘찬 도약을 기원하며 시루떡을 자르고 있다.(좌로부터 김인택 대한기계설비산업연구원 수석연구위원, 정달홍 협회 수석부회장, 강석대 협회 명예회장, 홍평우 협회 고문, 백종윤 협회 회장, 박병석 국토부 건설산업과장, 박인구 협회 고문, 이상일 협회 명예회장, 김종완 기계설비건설공제조합 이사장 직무대행)     © 국토매일


[국토매일] 기계설비건설인 신년회가 8일 서울강남구 청담동 소재 기계설비건설회관에서 백종윤 대한기계설비건설협회과 김종완 기계설비건설공제조합 직무대행은 소속회원사 및 조합원사 대표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신년인사에서 백종윤 기계설비협회장은 금년에는 정부가 추진하는 기계설비법 시행령·시행규칙 제정이 마무리되는 해로서 우리 산업이 국민의 안전과 건강을 지키는 생활밀착형 법으로 자리잡고 더 나아가 국가에너지 절감 및 일자리창출에 기여하는 법으로 제정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백 회장은 이어 올해는 협회 창립 30주년이 되는 해로서 우리 기계설비는 21조원에 달하는 기성실적을 기록하여 창립 당시에 비해 20배 이상, 건설산업의 핵심산업으로 성장했다면서 협회 30년을 변화와 혁신, 미래 도약의 전환점으로 삼아 급변하는 건설환경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4차 산업시대를 열어갈 수 있도록 역량 강화와 위상 향상에 매진하겠다고 강조했다.

 

기계설비조합 김종완 이사장 직무대행은 수익 다변화 필요에 따라 우리 조합은 혁신과 변화를 위한 지속적인 노력으로 조합원의 기대에 부응하고 고객 중심 경영을 통해 고객만족도 향상 및 경쟁력 제고, 신뢰받는 조합이 되겠다고 밝혔다.

 

이날 신년교례회에는 박병석 국토교통부 건설산업과장이 참석해 김현미 국토교통부장관 축사를 대독하고, 기계설비인들의 힘찬 출발을 기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