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8월 8일 볼만한 영화

백지선 기자 | 입력 : 2013/08/08 [10:50]

1위 설국열차(15세 관람가)
   
 

감독:봉준호 출연:크리스 에반스,송강호,에드 해리스

기상 이변으로 모든 것이 꽁꽁 얼어붙은 지구. 살아남은 사람들을 태운 기차 한 대가 끝없이 궤도를 달리고 있다. 춥고 배고픈 사람들이 바글대는 빈민굴 같은 맨 뒤쪽의 꼬리칸, 그리고 선택된 사람들이 술과 마약까지 즐기며 호화로운 객실을 뒹굴고 있는 앞쪽칸. 열차 안의 세상은 결코 평등하지 않다. 기차가 달리기 시작한 17년 째, 꼬리칸의 젊은 지도자 커티스는 긴 세월 준비해 온 폭동을 일으킨다. 기차의 심장인 엔진을 장악, 꼬리칸을 해방시키고 마침내 기차 전체를 해방 시키기 위해 절대권력자 윌포드가 도사리고 있는 맨 앞쪽 엔진칸을 향해 질주하는 커티스와 꼬리칸 사람들. 그들 앞에 예기치 못한 상황들이 기다리고 있는데…

   
 

2위 더 테러 라이브(15세 관람가)

감독:김병우 출연:하정우,이경영,전혜진

한강 폭탄테러의 생생한 충격이 독점 생중계 된다!
"지금… 한강 다리를 폭파하겠습니다" 불미스러운 일로 라디오 프로그램으로 밀려난 국민 앵커 ‘윤영화’는 생방송 진행 중, 신원미상 청취자로부터 협박전화를 받는다.
"내가 터뜨린다고 했죠…?" 장난전화로 치부하며 전화를 끊은 순간, 마포대교가 폭발하는 장면을 목격하게 된다. 눈 앞에서 벌어진 끔찍한 재난이'테러사건'이라는 단서를 쥐게 된 윤영화!
"신고하지마. 이건 일생일대의 기회야!"마감뉴스 복귀 조건으로 보도국장과 물밑 거래를 시도한 그는 테러범과의 전화통화를 독점 생중계하기에 이른다.
"지금 뭐 하자는 거예요. 언론사 건드려 봤자 좋을 거 없어!" 21억이라는 거액의 보상금과 대통령의 사과를 요구하는 테러범. 한편 윤영화는 자신의 귀에 꽂힌 인이어에 폭탄이 설치된 사실을 알게 되는데… 테러범의 정체는 무엇이며, 왜하필 앵커 '윤영화'를 지목했을까?


3위 개구쟁이 스머프2(전체 관람가)
   
 

감독:라자 고스넬 출연(더빙):박명수,최흘,한경화

스머프들이 돌아온다! 이번엔 프랑스 파리로!
위험에 빠진 스머페트를 구하라!
프랑스 파리의 스타 마법사가 된 '가가멜'. 하지만 마법 약발이 떨어지기 시작하자 그가 만들어낸 말썽쟁이 스머프 '벡시'& '해커스'와 함께 유일하게 '마법의 스머프 묘약'을 만들어 낼 줄 아는 '스머페트'를 납치한다! '가가멜'에게 납치당한 '스머페트'를 구하기 위해 다시 한번 인간세상으로 여행을 떠나는 '파파 스머프'와 스머프들. 난생처음 와보는 낭만의 도시 파리에서 스머프들의 스릴만점, 파란만장한 모험이 펼쳐지는데… 한편, 스머프들이 '스머페트'를 구해내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사이, 천사같이 착하기만 했던 '스머페트'는 사악한 '가가멜'일당과 어울리면서 점점 변하기 시작하고…


4위 레드: 더레전드(15세 관람가)
   
 

감독:딘 패리소트 출연:브루스 윌리스,이병헌,캐서린 제타-존스

25년 만에 재가동된 최강 살상 무기, “밤 그림자”를 가장 먼저 제거하라!
은퇴 후 10년, 뿔뿔이 흩어졌던 레전드급 CIA요원 ‘R.E.D’는 ‘밤 그림자’의 재가동을 막기 위해 다시 뭉친다.
하지만 미 국방부와 FBI, 그리고 영국 MI6, 러시아 정부까지 ‘밤 그림자’의 행방에 혈안이 되어 'R.E.D'를 없애려 하고, 그들은 세계 정부 조직들보다 먼저 '밤 그림자'를 찾아 제거해야만 한다. 최악의 위기상황, 지금이 바로 전설의 본능을 깨울 때다!


5위 더 울버린(15세 관람가)

감독:제임스 맨골드 출연:휴 잭맨
   
 

불멸의 존재 울버린, 죽음에 직면하다!
사랑하는 사람들을 모두 잃고 혼자 남겨진 고통으로 괴로워하는 '울버린'
어느 날 영원불멸의 삶을 버리고 유한한 삶을 얻을 수 있는 일생일대의 기회를 제안 받는다.
처음으로 스스로의 약한 모습을 느낀 울버린은 극한의 상황에서 치명적인 적들과 대적하게 되고, 이제껏 본 적 없는 가장 강력하고 위험한 존재로 거듭나게 되는데!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