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코레일, 공채 신입사원 1천명 임명장 수여

오영식 사장, “대륙 철도로 뻗어갈 일꾼으로 성장해달라” 당부

국토매일 | 입력 : 2018/11/06 [10:09]


[국토매일] 코레일이 지난 31일 대전 본사에서 하반기 공채로 선발한 신입사원 1000명에게 임명장을 수여하고 신규임용했다고 밝혔다. 코레일은 공정하고 투명한 채용을 위해 연령, 학력,전공 등 직무와 무관한 항목을 철저히 배제한 블라인드 채용으로 필기시험과 면접전형을 거친 뒤 신입사원을 선발했다.

 

하반기 채용은 1000명 모집에 4만 9929명이 몰렸을 정도로 성황을 이뤘다. 일반 공채는 840명 모집에 4만 9614명이 지원해 59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코레일은 올해 새롭게 ‘지역권 채용’을 도입해 전체 인원의 76%인 747명의 비수도권지역 우수 인재를 선발했다. 

 

보훈 추천 전형으로는 145명을 선발했다. 사회형평적 고용을 촉진하기 위해 별도로 모집한 취업취약계층 (장애인, 국가유공자)에게는 전형별 가점을 줘 취업을 위한 지원을 확대했다. 

 

오영식 코레일 사장은 “코레일과 함께 대륙으로 뻗어나갈 철도의 미래를 이끌 핵심인재로 성장할 수 있기를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공정하고 투명한 채용으로 공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