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코레일, 분당선 전동열차 운행 조정

다음달 2일부터 21일까지 20일간 조정

국토매일 | 입력 : 2018/09/13 [09:10]

[국토매일] 코레일이 다음달 2일부터 21일까지 20일동안 분당선 전동열차의 운행시간과 횟수를 일부 조정한다고 밝혔다. 시간 조정의 목적은 분당선 전철을 청량리역까지 연장운행하기 위한 왕십리~청량리간 선로신설 및 개량공사에 따른 것이다.

 

코레일은 적정한 운행시간과 횟수를 검토해 올해말부터 분당선 일부 열차를 청량리역까지 연장 운행할 계획이다. 조정되는 열차 시간표는 분당선 전철역과 코레일 홈페이지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이 기간 동안 평일 출퇴근시간 전철이 왕십리~죽전간 10회, 죽전~수원간 8회 줄고 운행시간도 조정된다. 주말과 공휴일은 시간만 변경된다. 코레일은 열차 운행 조정에 대한 홈페이지, 역 안내문 등 사전 안내와 함께 안내요원을 집중배치해 열차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윤양수 코레일 광역철도본부장은 “이용편의를 위한 일시적 조정인 만큼 이용객들의 이해와 협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광역전철 이용고객을 위한 개선사항 발굴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