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LH, 올해 소셜벤처 49개 팀에 총 16억4천만원 지원

신규창업 부터 체계적이고 지속적인 육성 프로그램 가동

국토매일 | 입력 : 2018/08/28 [10:45]


[국토매일] LH는 22일(수) 진주혁신도시 소재 본사 2층 대회의실에서 2018년도 LH 소셜벤처 창업, 성장 지원금 전달식을 가졌다.

 

LH는 지난 5월 21일부터 6월 17일까지 공모를 통해 선발한 소셜벤처 신규 선정 27개 팀과 승급 22개 팀 등 49개 팀에게 총 16억4천만원의 지원금을 전달했다.

 

창업지원과 성장지원 2개 분야로 진행된 올해 신규 공모는 전국 총 485개 팀이 응모하여, 지난해 보다 높은 평균 18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LH는 선정된 소셜벤처 27개 팀에게 창업 및 성장 자금은 물론, 체계적이고 지속적인 육성 프로그램도 적극 지원한다. 우선 창의적이고 우수한 아이템이 사업화 될 수 있도록 전문가 특강 및 컨설팅, 기본소양 등 폭 넓은 교육을 지원하고, 대전, 대구, 진주에 위치한 LH 창업샘터를 사무공간으로 제공하며, ‘LH 소셜벤처 포럼’을 지속적으로 개최하여 소셜벤처팀간 상호교류를 통한 협업 아이템 발굴 기회도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작년 시범도입한 크라우드 펀딩이 활성화 될 수 있도록 기존 단일 플랫폼에서 다수 플랫폼으로 확대하여 참여팀이 원하는 맞춤형 자금 조달과 판로개척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LH 소셜벤처 창업지원 사업은 사회문제 해결에 기여하는 창업 아이템을 갖춘 청년들을 선발하여 그들의 생생한 아이디어가 사업화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2015년 첫 사업 후 올해 4년차를 맞은 LH 소셜벤처 창업지원 사업은 현재까지 59개팀, 121명의 청년 창업가를 발굴, 지원했다.

 

창업지원 사업팀을 1년차 씨앗단계, 2년차 새싹단계로 나누어 각 시기별 맞춤형 지원을 제공하고 있다. 1년차 사업수행 후 승급심사에서 평가 결과가 우수한 팀에게는 2년차 창업자금 3천만원을 추가로 지원하고 있다. 

올해 신설된 성장지원 사업부문은 LH의 업무영역인 ‘도시재생 및 주거복지 분야 소셜벤처 및 사회적 경제조직’을 대상으로 신규 프로젝트를 선정하여 시범사업을 추진 중이다. 

 

올해, 총 10개 팀 81명이 참여하는 성장지원 사업은 창의적인 도시재생 및 주거복지 관련 신규 프로젝트를 통한 소셜미션 달성을 목표로 진행중이며, 사업종료 후 평가결과가 우수한 사업은 LH 관련 부서와  파트너로서 협업 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박상우 LH 사장은 “좋은 일자리 창출과 사회적 경제 활성화를 위해서는 일자리에 대한 관심영역을 LH와 관계된 일자리에서 LH가 만들어가야 할 일자리로 계속 확대해야 한다”며, ‘’청년 창업가들이 창의적 아이디어가 결실을 맺어 수익을 창출하고 사회문제도 해결하는 기업으로 성장 할 수 있도록 LH가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