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SH공사,‘마곡 MICE복합단지 특별계획구역 민간사업자 공모’

타 지역과 차별화되는 MICE 인프라 및 스마트시티 선도 단지로 조성

박찬호 | 입력 : 2018/07/26 [09:06]
    마곡지구 입지여건

[국토매일]앞으로 서울 마곡지구 중심부에 컨벤션센터와 고급호텔, 비즈니스센터와 공연장 등이 어우러진 MICE 복합단지가 집중 개발된다. 이를 위한 민간사업자를 공개모집한다.

서울주택도시공사는 마곡지구 중심부에 위치한 특별계획구역 82,724m2를 MICE 복합단지로 개발하는 민간사업자를 공모한다고 26일 밝혔다.

서울시와 SH공사는 지하철 5호선 마곡역과 9호선 및 공항철도 마곡나루역 사이 트리플 역세권에 위치한 마곡 특별계획구역에 전시·컨벤션, 케이팝 공연을 비롯한 문화·예술공연 등 다양한 MICE산업을 집적하기 위해 지난 2012년 10월 구역 지정했다.

SH공사는 이번 공모를 통해 특별계획구역을 개발할 민간사업자를 지정취지에 맞게 마곡지구가 타 지역과 차별화되는 첨단 MICE 산업 인프라를 구축하고, 마곡지구가 스마트시티를 선도할 수 있는 아이디어가 참신하고 능력있는 민간사업자를 선정할 계획이다.

민간사업자가 반드시 설치해야 하는 시설은 산업단지의 첨단 산업을 지원할 수 있는 컨벤션, 호텔, 문화 및 집회시설, 원스톱비즈니스센터이며, SH공사는 민간사업자의 창의적인 사업계획 제안을 극대화하기 위해 ‘필수 도입시설 및 기준’ 만을 제시하고 그 외 시설에 대하여는 민간사업자의 사업계획 수립의 자율성을 극대화할 계획이다.

SH공사는 타 MICE 단지와 차별화 되고, 개발·재무·관리운영능력 등을 고루 갖춘 우수한 민간사업자를 선정하기 위해 사업계획과 토지입찰가격 평가점수를 합산하여 최고 득점자를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할 예정이다.

특히, SH공사는 평가총점 1,000점 만점에 사업계획 평가에 800점을 부여하여, 가격경쟁력보다는 마곡지구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는 공공디벨로퍼의 관점에서의 사업계획안을 중점적으로 평가할 예정이다.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사업자는 사업협약 및 토지계약을 금년내 체결 예정이며, 2025년까지 건축을 완료하고 입주할 것으로 예상된다.

공사 김세용 사장은 “사업완료시 서울 경제를 견인하는 차세대 비즈니스와 문화·자연·주거가 융복합되는 소통·교류의 스마트시티 선도 단지로 조성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공모지침서 등 ‘마곡 MICE복합단지 특별계획구역 건설사업 민간사업자 공모’와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서울주택도시공사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