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대전도시철도, 안전 보건 우수사례 수상

‘2018년도 안전보건 공생협력 프로그램’ 안전 보건공단 이사장상 수상

국토매일 | 입력 : 2018/07/09 [22:29]


[국토매일] 대전도시철도공사가 4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고용노동부와 안전보건공단 주관 ‘2018년도 안전보건 공생협력 프로그램 우수사례 발표대회' 에서 서비스 부문 우수상인 안전보건공단 이사장상을 수상했다.

 

이번 행사는 전년도 협력사의 산업재해 예방을 위한 모기업의 노력과 공생협력 프로그램의 우수사례를 공유해 사업장의 무재해 실현을 확산시켜나가기 위해 마련됐다.

 

공사는 사내협력 10개사와 협력직원 165명을 대상으로 위험성 평가 교육, 합동 안전점검, 안전보건시스템 인증 컨설팅 등 다양한 공생협력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이번 평가는 ㈜신세계, 롯데백화점 등 전국 60개사와 경쟁한 결과 아차사고와 잠재재해 발굴, 안전제안을 통합한 안전마일리지제도 운영, 화학물질에 대한 위험성평가 시행, 시설물 위험요인 개선 항목 등에서 좋은 점수를 받았다.

 

공사는 지난해 재난관리 최우수기관으로 대통령상을 2회 수상했으며 2014년부터 공생협력 프로그램에 참여해 협력사에 대한 안전보건관리 수준향상과 자율적인 안전보건관리시스템 구축을 위해 노력해 왔다.

 

공사 김민기 사장은 “사내 협력사 직원에 대해선 고용전환을 통해 재해 없는 안전한 사업장을 만들어 갈 계획” 이라며 “사외 협력사에 대해서도 체계적인 안전보건관리를 통해 모기업과 협력사에서 산업재해가 발생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