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국제특허출원, 원스톱으로 간편하게

KIPO-WIPO 협력으로 PCT 전자출원 절차 간소화

백용태 기자 | 입력 : 2018/06/27 [16:30]
    ePCT 연계를 통한 출원인 편의성 개선 방안

[국토매일] 한국 특허청과 세계지식재산기구가 서로 손잡고 복잡한 PCT 전자출원 절차를 간소화시켜 나갈 계획이다.

오는 28일 특허청은 우리 전자출원 사이트인 “특허로”와 WIPO의 전자출원 사이트인 “e-PCT”를 상호 연동하기 위한 시스템 개발에 착수한다고 밝혔다.

양 사이트가 연동되면 “e-PCT”에 한번 접속으로 국제특허 출원서의 작성과 제출을 동시에 할 수 있게 된다.

지금까지 PCT 출원서를 작성하기 위해 사용중인 “PCT-SAFE”는 올 연말이면 사용이 종료될 예정이다.

내년부터는 WIPO에서 작년 10월 1일에 개통한 “e-PCT”에 접속하여 웹방식으로 PCT 출원서를 작성해야 한다.

현재는 PCT를 웹방식으로 출원하려면 먼저“e-PCT”에 로그인하여 PCT 출원서를 작성하고 PC에 저장한 후, “특허로”에 다시 로그인하여 저장한 출원서를 제출해야 하는 불편이 따른다.

하지만 이번 시스템 개발을 통해 “특허로”와 “e-PCT”의 사용자 계정을 연동하고 양자간에 출원서 송·수신 기능을 구현함으로써 출원 편의성을 개선한다.

시스템 개발이 완료되면 오는 10월 경 시범 운영을 거쳐 내년 1월 1일부터 본격적으로 원스톱 국제특허 출원서비스를 제공한다.

더불어 “특허로”에서는 WIPO에서 제공 하는 다양한 PCT 관련 정보를 서비스한다.

특허청 문삼섭 정보고객지원국장은 “IP 국제화 시대의 흐름에 따라 우리 특허청은 WIPO와 긴밀히 협력하여 전산 시스템을 연동하게 됐다”라며 ”4차산업혁명의 초석이 되는 핵심 신기술 특허를 국제 특허로 신속히 출원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