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선풍기 에어컨 사용 전 점검으로 화재 예방하세요

백지선 기자 | 입력 : 2018/06/14 [16:11]
    최근 5년간 선풍기 화재 현황

[국토매일]행정안전부는 지난 2일부터 폭염특보가 발령되는 등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되면서 선풍기와 에어컨 과열 등으로 인한 화재 발생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통계에 따르면 최근 5년간 발생한 화재는 총 1,523건이며, 76명의 인명피해가 발생했다.

선풍기와 에어컨 관련 화재는 6월에 184건으로 5월 96건에 비해 2배 정도 증가했고, 더위가 최고조에 이르는 오는 8월까지 지속적인 증가추세인 것으로 나타났다.

발생 원인을 자세히 살펴보면, 전기 접촉 불량, 과부하와 과전류 등 전기적 요인이 65%로 가장 많았고, 과열과 과부하 등 기계적 요인 21%, 부주의 7%였다.

선풍기와 에어컨 관련 화재를 예방하려면 다음과 같은 안전수칙을 잘 지켜야 한다.

보관 등으로 한동안 켜지 않았던 선풍기와 에어컨은 사용 전에 쌓인 먼지를 충분히 제거하고 이상 유무를 점검 후 가동한다.

선풍기를 사용할 때는 정상적인 날개회전 유무, 이상 소음, 타는 냄새가 나는지 확인하고, 모터 부분이 뜨겁게 느껴지면 잠시 사용을 중단한다.

또한, 선풍기 위에 수건이나 옷 등을 올려두고 사용하면 모터의 송풍구가 막히면서 과열되어 화재 위험이 높아지니 반드시 주의한다.

한편, 에어컨 실외기는 가급적 통풍이 잘 되는 장소에 설치하고 에어컨 전용의 단독 콘센트를 사용해야 한다.

지만석 행정안전부 예방안전과장은 “최근 한낮 기온이 큰 폭으로 올라 냉방기 가동이 늘고 있는데, 보관해 두었던 선풍기와 에어컨 실외기는 사용 전에 먼지를 충분히 제거하여 과열 등으로 인한 화재 발생에 주의할 것”을 당부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