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철도공단 충청본부, 노·사 협력 의지로 철도산업 발전 기여

한성원 기자 | 입력 : 2018/05/29 [09:01]


[국토매일-한성원 기자] 한국철도시설공단 충청본부(본부장 장봉희)는 28일 대전시 동구 소재 충청본부 상황실에서 철도산업 발전과 근로조건 향상을 위한 노·사 공동 파트너십을 선언했다고 밝혔다.

 

이날 충청본부 노·사는 정부 국정과제 선도, 선진 조직문화 조성, 청렴도 향상 등 다양한 공동의 목표를 확인하고, 이를 달성하기 위해 노·사 구분 없이 적극 협력하기로 다짐했다.

 

한편, 충청본부는 분기별로 노사협의회를 개최해 직원 고충을 적극 해소하고, 상호 이해의 폭을 높임으로써 노사갈등을 사전에 예방하는 등 국민의 눈높이에 부합하는 공공기관으로 거듭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날 회의에 참석한 오영훈 노조 대표위원은 “근로자의 처우개선을 위한 문제는 당당하게 해결을 요구하되, 공단의 발전에 관한 부분에 있어서는 적극 협조할 것”이라고 말했다.

 

장봉희 본부장은 “노조의 합리적인 요구는 적극 반영하고, 노사존중의 문화를 정착시켜 충청본부를 노사화합의 표본으로 만들기 위해 노사가 합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