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SK건설, 청소년 교육지원 사회공헌 프로그램 ‘교자채신’ 론칭

후원 학생 선발 교육프로그램 제공...멘토링 실시

이승재 기자 | 입력 : 2018/03/12 [10:06]

 

[국토매일-이승재 기자] SK건설이 지난 10일 밀알복지재단과 공동으로 서울 종로구 수송동 ‘지플랜트’(G.plant) 사옥에서 후원 청소년 교육지원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교차채신’ 발대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교자채신(敎子採薪)’이란 자식에게 땔나무 캐 오는 법을 가르친다는 의미의 사자성어다.

 

SK건설은 후원하는 희망메이커 학생들에게 스스로 공부하는 방법을 익혀 학습에 도움을 주고자 교자채신 프로그램을 기획했다.

 

이를 위해 희망메이커 학생들 중 프로그램 참여를 원하는 고등학생 30명을 선발했다. 이 학생들에게는 인터넷 교육사이트 ‘공신닷컴’의 100일 프로그램을 제공할 계획이며, 우수한 학업성적을 거둔 학생에게는 장학금도 전달할 예정이다.

 

이날 발대식에는 고려대학교 사회봉사단 KUSSO 재학생 15여명도 참석해 학생들과 진로 멘토링 시간을 가졌다.

 

SK건설은 지난 2011년부터 서울 7개 지역을 비롯해 전국 저소득 가정의 아동 및 청소년 650명의 생계비와 교복 등을 지원하는 희망메이커 사회공헌활동을 벌여오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