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중소기업 정책, 민간의 혁신 아이디어 접목한다!

민간 중심의 중소기업 정책기획단 운영

한성원 기자 | 입력 : 2018/01/11 [14:22]
    중소벤처기업부
[국토매일]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는 민간 전문가들로 구성된 ‘중소기업 정책기획단(이하 ’정책기획단‘)’을 발족하고, 이들을 통해 중소기업 정책 혁신 작업을 본격 추진하기로 했다.

중기부는 정책기획단이 철저히 민간의 관점에서 성과가 미흡하거나 개선이 시급한 과제를 발굴하고, 과제별 실행 계획도 민간을 중심으로 도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정책기획단은 정책 대상에 대한 원스탑 지원시스템 구축을 위한 대상별 4개 분과와 함께 전체 대상을 아우를 수 있는 기능별로 구분된 2개 TF로 구분돼 운영된다.

4개 분과에는 정책 대상별로에 구분된 중소기업 분과, 창업·벤처 분과, 소상공인 분과가 있고, 마지막으로 동 3개 분과를 총괄·조정하고, 운영방안을 확정하는 총괄 분과가 있다.

한편, 중기부는 중소기업 정책기획단의 본격적인 활동에 앞서 과제발굴이나 해결방안 제시 등 민간 위원들의 의견을 청취하는 중소기업 정책기획단 워크샵을 개최한다.

이번 워크샵에서는 정책기획단 단장을 맡은 한양대학교 예종석 교수가 ‘민간이 생각하는 중소벤처기업부가 가야할 길’을 주제로 강연을 하고,

이어서, 김동열 중소기업연구원장이 ‘민간이 생각하는 중소벤처기업부 미션’에 대해 발표할 예정이다.

홍종학 중기부 장관은 “새로 발족한 정책기획단이 그간 타성에 빠지거나, 기득권 이해관계 등으로 근본적 해결이 불가능 했던 정책들을 선별해 민간의 새로운 시각에서 해결방안을 도출해 가시적 성과를 내줄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금번 워크샵이 첫 단추를 꿰는 시작점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중기부는 향후 정책기획단이 도출한 과제별 실행 계획들을 내부 논의를 통해 확정하고 정책화해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