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구로구 민원서비스, 서울시·중앙정부 인정 받아

행안부·권익위 주관 2017년 민원처리 평가 최우수 기관 선정

변완영 기자 | 입력 : 2018/01/10 [11:38]
    구로구
[국토매일]구로구가 행정안전부, 국민권익위원회 주관 2017년 민원서비스 종합평가에서 ‘민원처리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

대민접점 서비스 수준을 측정하기 위해 실시된 민원서비스 종합평가는 중앙행정기관(42개), 시도교육청(17개), 광역지자체(17개), 기초지자체(226개) 등 총 302개 기관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이번 평가는 지난 2016년 10월부터 2017년 9월까지 민원행정 제도 운영 및 민원처리(일반·고충 민원) 실태 등 3개 분야 23개 지표로 서면평가와 현장실사가 이뤄졌으며 최우수, 우수, 보통으로 평가등급이 부여됐다.

전 분야에서 높은 평가를 받은 구로구는 특히 기관장의 대민행정에 대한 의지 및 관심도 항목에서 만점을 획득했다.

한편 구로구는 지난달 ‘서울시 민원서비스 개선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서울시 총 9개 우수사례 중 2개나 선정돼 민원행정의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공무원 배심원단’이 우수상, ‘성·본 창설 및 개명지원 서비스’가 장려상을 수상했다.

구로구는 이에 앞서 25개 자치구를 대상으로 실시한 서울시 주관 ‘2017년 민원행정서비스 종합평가’에서도 우수구로 선정됐다.

평가는 법정민원 처리, 응답소민원 처리 등 2개 항목의 신속성, 지연율, 충실성, 민원인 만족도를 측정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구로구는 특히 응답소 민원의 신속하고도 충실한 답변 처리로 높은 점수를 받았다.

구민을 대상으로 구로구가 실시한 ‘2017년 하반기 민원행정서비스 만족도 조사’에서도 96.6%의 높은 만족도를 기록했다.

만족도 조사는 6개 분야 17개 항목으로 진행됐으며 민원실 환경개선과 민원 신청의 원활한 처리가 구민의 높은 지지를 받았다.

구로구는 수유실 설치, 북카페 조성 등을 통해 민원인들이 친근하고 편안하게 느낄 수 있도록 민원실을 새롭게 단장했다.

민원 신청 안내서를 알기 쉽게 바꾸고, 외국인 민원 상담을 위해 자원봉사자를 배치하기도 했다.

이성 구청장은 “최고의 민원서비스를 위해 노력해준 직원들에게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구민 눈높이에 맞는 행정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