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건협, 인도네시아와 건설 협력 강화 MOU 체결

한-인도네시아, 파트너십 구현…건설산업 협력체계 구축 출발점

홍세기 기자 | 입력 : 2017/11/10 [18:34]
▲     © 국토매일


[국토매일-홍세기 기자] 막힌 해외건설 시장을 뚫기 위한 건설업계의 노력이 눈에 띈다.

 

대한건설협회(회장 유주현)는 지난 11.9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트에서 인도네시아 LPJKN(Lembaga Pengembangan Jasa Konstruksi Nasional, 국가건설개발진흥원)과 건설산업 발전을 위한 상호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LPJKN은 인도네시아 공공사업주택부 산하 기관으로 건설업 면허 등록․시행 및 건설산업 연구개발, 기술자 교육․훈련, 중재업무 등을 수행하고 관련 단체들을 총괄․관리하는 건설 대표기관이다. 

 

이번 MOU는 지난 10.25일 한국의 건설산업 제도 및 사례조사, 운영 경험 등을 벤치마킹 하고자 협회를 방문한 인도네시아 LPJKN 대표단의 제의에 따라 추진됐다.

 

서명식은 유주현 회장이 문재인 대통령의 인도네시아 경제사절단원으로 참여하면서 자카르트 방문 중에 진행됐으며 인도네시아 공공사업주택부(Dr. Ir. Danis H. Sumadilaga 건설국장), 건설공제조합(박승준 이사장), 건설기술교육원(원장 전병국) 등 건설 대표기관들이 자리를 함께 했다.

 

이번 MOU에 따라 양 기관은 건설산업 자료 및 정보시스템 개발, 건설기술 연구, 인력 및 기술개발 교육 프로그램 교류, 글로벌시장 진출 협력 등 양국 건설기업의 시장 진출 지원을 위한 상호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특히, 유주현 회장은 MOU 서명식에서 최근 지속 성장하고 있는 인도네시아 건설시장에 많은 한국기업들이 진출하거나 투자하고 있으며, 이러한 한국 건설기업들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과 협조를 요청했다. 

 

유주현 회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양국 간에 건설산업 관련 교류가 더욱 활발해지고 협력관계가 강화돼 우리기업들이 인도네시아 현지 진출에 도움이 되고, 양국 상호 이익 증진에 기여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특별대담 인터뷰 인터뷰
[특별대담] 손병석 국토교통부 제1차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