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시설안전공단, ‘2017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준비 만전

재난 대응역량 강화 목표… 30일부터 5일 동안 실시

조영관 기자 | 입력 : 2017/10/24 [18:21]

 

▲ 시설안전공단의 안전한국훈련 사전 준비회의 모습                                                © 국토매일

 

[국토매일-조영관 기자] 한국시설안전공단은 공단 임직원의 재난대처 능력과 대규모 재난 대비 현장대응 역량 강화를 목표로 오는 30일부터 11월3일까지 ‘2017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은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실시되는 범국가적 재난대응 종합훈련으로, 올해는 중앙안전관리위원회(위원장 국무총리)와 행정안전부 및 지자체, 공공기관 등 모두 350여개 기관이 참여할 예정이다.

 

이번 훈련을 위해 시설안전공단은 전문가 컨설팅회의와 훈련 시나리오 점검을 위한 전체회의를 각각 두 차례씩 개최했다.

 

시설안전공단은 올해 훈련의 중점을 ▲훈련기획팀을 구성해 훈련협업체계 구축 ▲공단 주관 하에 지진을 가상한 붕괴·화재·지반침하 시 대응훈련 실시 ▲유관기관(파주시, 진주시 등) 훈련참가로 재난책임기관 간의 임무 역할 점검 ▲국민과 함께하는 대국민안전교육 실시를 통한 안전의식 강화 등에 두고 있다.

 

시설안전공단은 30일 비상소집훈련으로 시작해 토론기반훈련, 민방공 대피훈련, 재난상황전파 메시지 훈련 등으로 계획된 올해 훈련과 관련해서는 결과 환류에도 적극적인 관심을 가질 계획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시설안전공단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