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산업부, 가스공사‧외 에너지 배관 안전관리 협약체결

백용태 기자 | 입력 : 2017/10/20 [15:45]

 

▲ 산업통상자원부는 20일 종합상황실에서 가스공사, 지역난방공사, 소유관공사 등과 에너지 배관 안전관리 공동협약을 체결했다.     © 국토매일


[국토매일-백용태 기자]산업통상자원부는 1020일 종합상황실에서 에너지 배관 안전관리 공동협약을 위해 한국가스공사, 한국지역난방공사, 대한송유관공사 등이 참석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 날 협약식에는 산업통상자원부 강재석 비상안전기획관을 비롯해 한국가스공사 안전품질실장, 한국지역난방공사 플랜트안전처장, 대한송유관공사 S&T실장 등 각 기관의 안전총괄책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산업통상자원부-한국가스공사-한국지역난방공사는 이번 달 말 실시예정인 안전한국훈련 기간 동안 파주 열병합발전소에서 복합재난대비 합동훈련 실시를 시작으로 각 기관이 참여하는 실무협의회를 주기적으로 개최하여 에너지 배관 안전관리 공동협력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강재석 비상안전기획관은 인사말을 통해 가스송유관은 수도, 통신과 더불어 국민생활에 필수적인 대표적 라이프라인으로서, 특히 무단굴착에 의한 손상 발생시 대형재난 위험성이 크므로 오늘 공동협약을 계기로 보다 발전된 재난예방활동 발굴 노력에 적극 나서 달라고 당부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