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철도공단 충청본부, 2017년 철도 유휴부지 임대설명회 개최

28일 10시, 철도공단 본사 7층 회의실… 총 15개소 97필지 대상

조영관 기자 | 입력 : 2017/09/26 [17:25]

 

▲ 철도시설공단 대전 본부                                                    © 국토매일 자료 사진

 

[국토매일-조영관 기자] 철도시설공단 충청본부는 관내 입지여건이 양호한 철도 유휴부지 15개소(120,344㎡)를 선정하고, 임대 사업자 공모를 위한 설명회를 오는 28일 철도공단 본사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임대사업자를 공모하는 철도 유휴부지는 경부고속선, 호남선, 장항선 인근에 소재하는 총 15개소(97필지)로, 선로 변 및 도심지역 부지를 포함하고 있어 활용가치가 높으며, 주차장·물치장·예술문화공간·태양광 발전 등의 다양한 용도로 활용할 수 있어 임대 수요자의 관심이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충청본부는 이번 설명회에 지자체와 물류·화훼협회 등 다양한 기관의 참여를 유도했고, 태양광발전사업을 적극 유치해 정부의 신재생에너지 활성화 정책에도 부응할 예정이다.

 

또한 최근 철도부지 최초로 아산시 폐선부지에 상부는 태양광발전시설을, 하부는 자전거도로를 복합적으로 활용해 수익증대는 물론 여가활용 공간 제공과 일자리 창출 등 공익실현에 앞장서고 있다.

 

이동렬 본부장은 “앞으로도 재정수입 증대와 국유재산을 활용하여 공공기관의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철도시설공단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