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LX공사, 아프리카 대륙에 공간정보기술 전수

에티오피아에 측량장비와 전산장비 기증, 공간정보학교 5일간 현지 운영

조영관 기자 | 입력 : 2017/09/25 [08:21]

 

▲ 조만승 LX지적사업본부장(중앙 왼쪽)과 바츄 메코넨 도시개발부장관(오른쪽)이 20일 에티오피아 아디스아바바시에서 LX의 최신 측량장비인 토털스테이션 5대와 펜컴퓨터 4대를 전달하는 장비 기증식에 참석했다.     © 국토매일

 

[국토매일-조영관 기자] 한국국토정보공사(LX)는 지난 20일(현지시각) KOTRA(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에서 발주한 CSR사업의 일환으로 에티오피아 아디스아바바 시를 방문해 측량과 전산장비를 기증하고 22일까지 공간정보 기술학교를 운영했다고 밝혔다.

 

20일 열린 장비 기증식에서 LX공사는 최신 측량장비인 토털스테이션 5대와 펜컴퓨터 5대를 에티오피아 측에 기증했다.

 

이후 국내민간기업인 아세아항측과 지오멕스소프트와 함께 일주일에 거쳐 현지에 마련된 공간정보기술학교를 통해 선진 국내공간정보 기술을 에티오피아에 전수한다.

 

이번 학교의 주요교육내용은 드론활용 지도제작과 한국의 기준점체계 소개, 한국 스마트시티 구축 솔루션, 국내 공공공간데이터 품질관리체계 설명, 도로명시스템 발표 등이다.
 
또한 LX공사는 18일과 19일 바츄 메코넨(Amachew Mekonnen)도시개발부장관과 벨렛 타페레(Belete Tafere)총리자문장관을 차례로 만나 에티오피아 수치지적도 구축과 지적전산화 사업 추진을 논의했다.

 

한편 LX공사는 지난해 6월 탄자니아를 찾아 장비를 기증하고 1주간 공간정보기술학교를 운영한 바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