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정보공사, TBN교통방송과 함께 신기술로 국민안전 도모

해운대해수욕장서 드론 활용 교통정보·안전 정보제공

조영관 기자 | 입력 : 2017/08/03 [08:52]

 

▲ 해운대 드론 촬영 모습                                         © 국토매일

 

[국토매일-조영관 기자] 한국국토정보공사(LX)가 도로교통공단 TBN한국교통방송과 손잡고 정확한 교통안전정보 제공으로 국민안전을 도모한다.

 

공사와 교통방송은 1일부터 이틀간 국내 대표적 피서지인 부산해운대 해수욕장부근에서 드론을 띄워 영상교통정보와 안전정보를 수집한 후 이를 분석하여 TBN한국교통방송을 통해 중계한다.

 

7월말 8월초 본격적인 휴가철을 맞아 해운대 해수욕장은 지난 주 최대인파가 몰리면서 극심한 교통 혼잡과 사고위험 노출 등 몸살을 앓고 있다.

 

박명식 사장은 “이번 프로그램이 무더위 속 본격 피서철을 맞은 국민의 교통안전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새로운 기술을 지속적으로 접목해 국민안전과 국가균형발전을 선도하는 모범공기업으로 재도약 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양 기관은 지난 해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공사는 올해 초 전국조직망을 동원해 ‘직원 교통통신원’ 활동을 추진해오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