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인천공항철도 신형 AREX열차 시험운전 돌입

현대로템 제작 2개 편성 총 12량… 검증 후 10월부터 영업 운행 예정

조영관 기자 | 입력 : 2017/06/13 [11:55]
▲ 인천공항철도노선에 투입 예정인 AREX(Airport Railroad Express) 전동차                   © 국토매일

 

[국토매일-조영관 기자] 철도시설공단은 인천공항철도노선(서울역∼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에 신규로 제작해 투입 예정인 AREX(Airport Railroad Express) 전동차 2개 편성(편성 당 6량, 총12량)의 시험운전을 14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철도공단은 이번 차량 시험운전을 통해 철도안전법에서 정한 제동성능 시험 등 70개 시험항목에 대해 오는 9월까지 검증한 후, 10월부터 실제 영업운행에 투입할 예정이다.

 

이번에 도입하는 AREX 전동차는 인천국제공항철도가 제2여객터미널(T2)까지 연장됨에 따라 추가로 투입되는 2개 편성이며, 현대로템이 제작한 차량이다.

 

철도공단 김상태 기술본부장은 “신규 AREX차량은 모든 객실에 CCTV를 설치해 승객의 안전을 확보했고, 22인치 LCD모니터, 수직손잡이, LED조명을 설치해 승객의 편의성을 높였다”며 “시험운전을 통해 차량의 성능과 안전성을 완벽하게 확인·점검한 후 공항철도노선에 투입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특별대담 인터뷰 인터뷰
[특별대담] 손병석 국토교통부 제1차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