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공사, ‘KOGAS Day'로 지역사회 문화복지 활동…소외계층 지원

사회적 약자 약 3천 명 초청 경기관람 지원

홍세기 기자 | 입력 : 2017/05/26 [10:35]
▲     © 국토매일


[국토매일-홍세기 기자] 한국가스공사(사장 이승훈)가 25일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KOGAS Day' 행사를 개최하며 사회공헌에 앞장서고 있다.

 

가스공사는 ‘KOGAS Day'를 통해 사회적 약자들에게 야구경기 관람을 지원하고 있으며, 이날 지역 내 취약계층 아동, 청소년 및 사회복지시설 이용자 약 3천 명을 초청해 경기 관람을 지원했다.

 

특히 이날은 장애인 및 비장애인으로 구성된 합창단이 경기 전 애국가를 제창하여 지역사회 나눔활동의 의미를 더했다.

 

행사에 참석해 시구를 한 가스공사 김점수 기획본부장은 “대구를 대표하는 공공기관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가스공사의 ‘KOGAS Day'는 지역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취약계층 아동, 청소년들의 문화욕구 충족을 위해 시작되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대구가 문화적으로 풍요로운 도시로 발돋움 할 수 있도록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