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찾아가는 어르신 운전자 교통안전 교육 실시

만 65세 이상 운전자, 맞춤형 교통안전 교육을 통한 교통사고 예방 추진

채수현 기자 | 기사입력 2017/05/25 [09:45]

찾아가는 어르신 운전자 교통안전 교육 실시

만 65세 이상 운전자, 맞춤형 교통안전 교육을 통한 교통사고 예방 추진

채수현 기자 | 입력 : 2017/05/25 [09:45]
    인천광역시

[국토매일] 인천광역시는 25일 계양구청 대강당에서 ‘찾아가는 어르신 운전자 교통안전 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인천시의 만65세 이상 노인운전자는 지난해말 기준 11만명으로 전년 대비 9천명이 증가했으며, 전체 운전면허소지자 177만 3천명 중 6.2%를 차지하고 있다.

2015년 기준, 노인 운전자에 의한 교통사고는 643건으로 사망자 14명, 부상자 939명이 발생되었다.

이는 같은 해 음주운전으로 의한 교통사고 사망자 6명보다 많은 수를 차지하고 있어 노인 운전자 교통안전 교육의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다.

이번 교육은 노인 운전자 교통사고에 대한 심각성을 인식하여, 노인운전자 교통사고를 예방하고자 계양구, 도로교통공단과 협력하여 만65세 이상 운전자 100명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교통안전 교육은 노인운전자 특성에 맞는 교통안전 교육과 개인별 인지·지각 검사 등‘맞춤형 교통안전 교육’으로 진행됐다.

교육이수자는 본인 또는 부부한정 특약으로 자동차 보험 가입 시, 영업용을 제외한 차량에 대해 보험료 5%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인천시는 이번 교육을 통해 노인 운전자 스스로 자신의 운전습관 점검과 신체적·정신적 변화를 인식하여 안전운전을 통해 교통사고를 예방할 수 있기를 기대하고 있다.

‘찾아가는 어르신 운전자 교통안전 교육’은 계양구를 시작으로 오는 7월 12일 부평구청, 10월 26일 서구청에서 실시될 예정이다.

최강환 교통국장은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교통안전 교육 및 시설개선 등을 통해 사람 우선 첨단 교통안전 도시를 구현하겠다”며, “보행자 교통사고 예방과 교통 서비스 향상을 통해 교통안전도 향상 및 교통편의 증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