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아우디·닛산·야마하 '리콜' 실시…총 10개 차종 7742대

냉각수 보조펌프·후방 휠 프로텍터· 조향기능 비정상

변완영 기자 | 기사입력 2017/04/27 [13:34]

아우디·닛산·야마하 '리콜' 실시…총 10개 차종 7742대

냉각수 보조펌프·후방 휠 프로텍터· 조향기능 비정상

변완영 기자 | 입력 : 2017/04/27 [13:34]

[국토매일-변완영 기자] 국토교통부는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주), 한국닛산(주), (주)한국모터트레이딩에서 수입·판매한 승용·이륜자동차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되어 시정조치(리콜)한다고 밝혔다.

▲ 아우디A6 2.0 TFSI차종(좌),냉각수 보조펌프(우)     © 국토매일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주)에서 수입·판매한 아우디 A4 40(2.0) TFSI quattro 등 5개 차종 승용자동차는 제작공정에서 발생된 미세한금속이물질이 냉각수 보조펌프로 유입되어 막힐 경우 냉각수 보조펌프가 과열되어 화재가 발생할 가능성이 발견됐다.

 

리콜대상은 2011년 5월 6일부터 2016년 7월 13일까지 제작된 아우디 A4 40(2.0) TFSI quattro 등 5개 차종 승용자동차 4,005대이며, 해당 자동차 소유자는 2017년 4월 28일부터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주)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소프트웨어 업데이트 및 점검 후 해당 부품 교체)를 받을 수 있다.

▲ 닛산의 '캐시카이'차량(좌)과 휠 프로텍터(우)     © 국토매일


한국닛산(주)에서 수입·판매한 캐시카이 등 2개 차종 승용자동차는 다음과 같이 제작결함이 발견됐으며, 해당 자동차 소유자는 2017년 4월 28일부터 한국닛산(주)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부품추가장착 및 해당 부품 교체 등)를 받을 수 있다.

 

우측 후방 휠 프로텍터와 브레이크 호스의 간섭으로 브레이크 호스가 손상 될 경우 제동력이 저하될 가능성이 발견됐으며, 리콜대상은 2013년 11월 8일부터 2016년 5월 27일까지 제작된 캐시카이 승용자동차 3,117대이다.

▲ 한국닛산의 '우라노' 차량(좌),파워스티어링 호스(우)     © 국토매일


또한 유압식 파워스티어링 호스를 고정하는 부품의 조립불량으로 호스가 분리되어 오일이 샐 경우 조향기능이 정상적으로 작동되지 않아 사고가 발생할 가능성이 발견됐으며, 리콜대상은 2013년 7월 18일부터 2014년 2월 10일까지 제작된 무라노 승용자동차 15대이다.

▲ (주)한국모터트레이딩의 '야마하 MT-09A'(좌)과 조향핸들 고정부품(우)     © 국토매일


한국모터트레이딩(주)에서 수입·판매한 야마하 MT-09A 등 3개 차종 이륜자동차는 조향핸들 고정 부품의 조립불량으로 조향핸들 고정부품이 풀릴 경우 조향기능이 정상적으로 작동되지 않아 사고가 발생할 가능성이 발견됐다. 

 

리콜대상은 2013년 10월 11일부터 2016년 12월 14일까지 제작된  야마하 MT-09A 등 3개 차종 이륜자동차 605대이며 해당 자동차 소유자는 2017년 4월 28일부터 (주)한국모터트레이딩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해당 부품 교체)를 받을 수 있다.

 

이번 리콜과 관련하여 해당 제작사에서는 자동차 소유자에게 우편으로 시정방법 등을 알리게 되며, 리콜 시행 전에 자동차 소유자가 결함내용을 자비로 수리한 경우에는 제작사에 수리한 비용에 대한 보상을 신청할 수 있다.

 

국토교통부는 자동차의 결함으로부터 국민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하여 자동차의 제작결함정보를 수집․분석하는 자동차리콜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홈페이지에서 차량번호를 입력하면 상시적으로 해당차량의 리콜대상 여부 및 구체적인 제작결함 사항을 확인 할 수 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