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원자력연료, 고유 생산혁신 시스템으로 미래 준비

생산 ‧ 품질 혁신활동으로 고품질 원자력연료 공급…4차 산업혁명 대비에도 박차

김철훈 기자 | 입력 : 2017/04/17 [11:01]
▲ 한전원자력연료, 고유 생산혁신 시스템으로 미래 준비     © 국토매일


[국토매일-김철훈 기자] 한전원자력연료(사장 이재희)는 고유의 생산혁신활동인 KIPS (KEPCO NF Innovative Production System)를 활용, 지속적인 현장개선과 효율적인 설비관리를 통해 고품질ㆍ무결점 원자력연료를 공급하고 있다.

 

지난해 한전원자력연료는 KIPS 활동을 통해 재변환 변환로 개선으로 4억여 원의 비용절감 효과를 거두는 등 39건의 TPM 활동, 32건의 6시그마 활동 및 1,271건의 제안활동을 통해 31억여 원의 유형효과를 거둔 바 있으며, 금년에도 다양한 개선 ․ 제안활동 등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향후 이 회사는 KIPS를 제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기술개발 아이디어 플랫폼으로 성장시켜 ▲장치와 장치 간 정보화 기술개발 ▲인공지능 및 빅데이터 활용 등 융ㆍ복합화된 첨단기술이 집약된 스마트팩토리 구현을 통해 단계적으로 미래 경쟁력을 확보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한전원자력연료는 지난해 16년 연속 국가품질경쟁력 우수기업 선정되었고, 품질분임조경진대회에서도 레이저 용접공정 개선 성과를 인정받아 대통령상을 수상하는 등 우수한 품질 역량을 공인받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