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한국주택협회 "66개 중점과제 역량 집중"

18일 서울 논현동 건설회관서 23회 정기총회 실시

김국헌 기자 | 기사입력 2015/03/23 [15:09]

한국주택협회 "66개 중점과제 역량 집중"

18일 서울 논현동 건설회관서 23회 정기총회 실시

김국헌 기자 | 입력 : 2015/03/23 [15:09]

[국토매일] 한국주택협회(회장 박창민)는 18일 오전 11시 서울 논현동 건설회관에서 김경식 국토교통부 제1차관과 회원사 대표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23회 정기총회를 개최했다.
 
이날 총회에서는 2014년도 결산안 및 2015년도 예산안과 사업계획을 확정했다.
 
2014년 세입 결산액은 42억4300만원으로 예산액 대비 144.5% 증가했는데 이는 회비인상 효과가 큰 것으로 확인됐다. 세출 결산액은 39억2600만원으로 예산액 대비 134% 증가했다.
 
2015년도 세입예산은 전년대비 15.7% 증가한 33억8800만원, 세출예산은 전년대비 15.7% 증가한 33억8800만원으로 확정했다.
 
협회는 2015년 핵심목표로 주택시장 활성화 기반 마련, 지속가능한 주택공급체계 지원, 회원사 소통 확대 및 협회경영 내실 등으로 잡았다. 이를 위해 주택 시장 활성화를 위한 합리적 규제 개선을 시행하고 21개의 주거안정을 위한 민간 주택공급기반을 확대할 예정이다. 또 주택시장 구조적 변화를 위한 성장동력을 확보해 나가는 등 총 66개 중점과제를 선정해 협회 역량을 집중시킬 계획이다. 
 
한편, 이 날 협회는 주택산업 발전에 기여한 유공자에 대한 장관표창을 실시했다. 삼성물산 김성제 과장, 한신공영 박혜진 차장, 현대건설 천정민 차장이 국토교통부장관 표창을 수상했고, 삼호 김미정 과장, 현대엠코 김상헌 대리는 한국주택협회장 표창을 받았다.
 
주택협회, 총회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