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서승환 장관,“신경주 역세권 등 지역개발 현장 점검

역세권개발과 양성자 가속기 R&DB 단지 조성사업 종합개발 추진

국토매일 | 기사입력 2014/12/15 [15:04]

서승환 장관,“신경주 역세권 등 지역개발 현장 점검

역세권개발과 양성자 가속기 R&DB 단지 조성사업 종합개발 추진

국토매일 | 입력 : 2014/12/15 [15:04]

▲ 서승환 장관이 신경주역에 도착하여 업무현황을 듣고있다.    © 국토매일
[국토매일] 신경주 역세권개발 추진현황을 점검하기위해 서승환 국토교통부 장관이 현장 점검을 펼쳤다.
 
서승환 국토교통부 장관은 13일 경주시를 방문하여 신경주 지역종합개발지구와 경주∼감포간 국도 건설현장을 방문하는등 사업전반에 대해 점검을 실시했다.
 
이날 서승환 장관은 신경주 지역종합개발지구 추진현황을 보고 받는 자리에서, “신경주 지역종합개발지구는 역세권 개발사업과 양성자 가속기 R&DB 단지 조성사업을 종합적으로 개발*하기 위해 지정된 것이므로, 2개의 사업이 시너지효과를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신경주 지역종합개발지구사업은 신경주 역세권 개발에서 발생한 이익을 양성자 가속기 R&DB단지 조성사업에 재투자하는 사업이다
 
이후, 서승환 장관은 경주∼감포간 국도 건설현장으로 이동하여 현장 관계자들에게 공사 추진과정(현 공정율 94%)과 향후 준공 일정 등에 대해 보고받고 건설현장 관계자들의 노고를 치하했다.
 
이 자리에서 서장관은 “경주-감포간 도로 개통이 얼마 남지 않은 만큼, 국민들이 안전하게 도로를 이용할 수 있도록 마지막까지 품질 및 안전 관리에 신경 써 달라”고 당부했다.
 
신경주 지역종합개발지구는 신경주 역세권과 양성자가속기 연구단지 등 2개의 사업을 종합적으로 개발하기 위해 지역개발지원법에 따라 지정․개발하는 사업이다. 경주-감포간 국도건설공사는 동남권 관광벨트 구축의 일환으로 추진하는 사업으로, 개통이 완료되면 경주-감포간 이동시간이 20분이상 단축하게 된다.
▲  서승환장관이 종합상황실들려 사업전반에 대해 점검하고 있다.   © 국토매일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