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남동발전, 설 전력공급 안정...경영진 현장점검 실시

백지선 기자 | 기사입력 2024/02/08 [14:21]

남동발전, 설 전력공급 안정...경영진 현장점검 실시

백지선 기자 | 입력 : 2024/02/08 [14:21]

▲ 현장경영 단체사진 (사진 = 한국남동발전)  © 국토매일


[국토매일 = 백지선 기자] 한국남동발전은 설 명절 기간동안 안정적인 전력공급을 위해 8일부터 12일까지 발전소 현장안전경영 활동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김회천 사장은 8일 오전 수도권 전력공급에 큰 역할을 담당하고 있는 인천시 옹진군 영흥발전본부를 방문해 발전소 설비 운영상황과 안전관리, 비상대응체계 등을 점검했다. 

 

이번 현장경영을 통해 설 명절 기간에도 발전설비 운영을 위해 근무하는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연휴기간동안 전력공급에 이상이 없도록 전력 계통 안정적인 운영을 위한 적극적인 설비관리를 당부했다.

 

김회천 사장의 현장점검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연휴가 시작되는 9일 이상규 안전기술부사장이 분당발전본부를 방문해 연휴기간 안정적 전력공급을 위해 노력하는 직원들을 격려할 예정이다. 

 

같은 날 은상표 신사업부사장은 고성발전본부를 찾을 예정이다. 이어 김선종 경영지원본부장은 연휴 마지막 날인 12일 삼천포발전본부에서 현장경영활동을 펼치는 등 연휴기간 동안 경영진들이 각 사업소를 방문해 설비운영 및 안전관리 점검, 근무 중 직원 격려 등 현장안전경영 활동을 펼치게 된다.  

 

김회천 한국남동발전 사장은 “이번 설 명절 연휴 기간뿐만 아니라, 남은 동계 전력수급 대책기간에도 무사고·무고장 발전소 운영을 통해 안정적인 전력공급을 이뤄낼 수 있도록 철저히 대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