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서울시-강서구-김포시 '5호선 김포 연장' 업무 협약

방화차량기지 이전 등 협력키로

양정규 기자 | 기사입력 2022/11/11 [16:37]

서울시-강서구-김포시 '5호선 김포 연장' 업무 협약

방화차량기지 이전 등 협력키로

양정규 기자 | 입력 : 2022/11/11 [16:37]

▲ 김태우 강서구청장 오세훈 서울시장 김병수 김포시장이 11일 서울시청에서 서울지하철 5호선 김포연장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사진=서울시)  © 국토매일


[국토매일=양정규 기자] 서울시가 서울 5호선 김포 연장을 위해 본격적으로 나섰다. 

 

서울시는 11일 오전 서울시청에서 강서구, 경기도 김포시와 함께 ‘서울 5호선 김포 연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에는 오세훈 서울특별시장과 김태우 강서구청장, 김병수 김포시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공동 생활권인 수도권의 교통 편의는 수도권 시민의  더 나은 일상을 담보하기 위해 미룰 수 없는 미래과제’로, 지역을 넘어선 수도권 발전의 발판을 마련해야 한다는 확고한 공감대 아래 이뤄졌다.

 

김포 방면 서울 5호선 연장을 위한 관계기관 논의는 2017년부터 시작으나 수 차례 회의와 의견조회 등 충분한 소통을 통해 각 기관의 이견을 최종 조율하면서 업무협약 체결에 이르게 됐다.

 

업무협약을 통해 앞으로 △수도권 서북부 광역교통망 구축을 위한 서울 5호선 김포 연장 추진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추가 검토사업으로 반영된 서울 5호선 김포 연장사업이 신규사업 수정 후 사업이 본격화되도록 노력 △방화차량기지와 건설폐기물처리 업체 등의 이전추진 등이 가속화될 전망이다.

 

서울시 관계자는 서울 5호선 김포 연장의 동반 과제인 방화차량기지와 건설폐기물 처리업체 등 이전을 갈등 과제가 아닌 상생 과제로 전환해 대승적 합의를 이끌어냈다는 점에서 더 큰 의미를 갖는다고 말했다.

 

이번 협약은 서울 5호선 김포 연장을 위한 첫걸음으로, 서울시는 관계 기관과 방화차량기지 및 건설폐기물처리업체 등의 이전을 위한 세부적인 논의도 진행할 방침이다.

 
5호선, 서울시, 강서구, 김포, 업무협약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