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韓-加 기업간 핵심광물 협력 공동대응 맞손

코발트 희토류 등 공급망 다양화 논의

양정규 기자 | 기사입력 2022/09/23 [14:23]

韓-加 기업간 핵심광물 협력 공동대응 맞손

코발트 희토류 등 공급망 다양화 논의

양정규 기자 | 입력 : 2022/09/23 [14:23]

▲ 한국-캐나다 간 핵심광물 협력 MOU 체결식에 이창양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임석했다 (사진=산업통상자원부)  © 국토매일


[국토매일=양정규 기자] 산업통상자원부가 캐나다와 핵심광물 공급망 협력 확대를 추진하고 있다. 

 

이는 글로벌 공급망 핵심 품목의 필수 소재인 리튬, 코발트, 희토류 등 핵심광물의 공급망 다양화를 통해 우리 기업의 안정적인 성장을 지원하고자 추진된 것이다. 

 

이창양 장관은 22일 토론토에서 개최한 양국 기업간 핵심광물 공급망 협력 MOU 서명식에 참석하여, 양국의 핵심광물 분야 협력 확대 및 글로벌 공급망 위기 대응 필요성에 대해 강조했다. 

 

MOU 서명식에서는 한국 LG에너지솔루션-캐나다 기업간 리튬과 코발트 등 핵심광물 공급 및 가공 분야 협력을 위한 MOU 3건, 광해광업공단-캐나다 천연자원부 간 핵심광물 정보교류 및 기술개발 협력을 위한 MOU 등 총 4건의 MOU가 체결됐다.

 

MOU를 통해 LG에너지솔루션은 캐나다 핵심광물을 북미지역 이차전지 제조공장에 안정적으로 공급하게 됐고, 광해광업공단은 캐나다 정부와 핵심광물 분야 정보교류 확대로 캐나다 광산투자 정보제공 등 민간 지원 역할을 한층 더 강화하는 계기를 마련했다.

 

이 장관은 이차전지 분야의 세계적 경쟁력을 보유한 한국과 풍부한 핵심광물을 보유하고 있는 캐나다가 상호보완적 경제구조를 가진 최적의 파트너 국가임을 강조하면서, 이번 MOU 체결을 통해 양국 간 투자교역을 촉진시키고 팬데믹 이후 상시화된 글로벌 공급망 교란에 양국이 공조하기 위한 협력 모멘텀을 마련했다고 평가했다.

 

향후 이 장관은 핵심광물 공급망 구축을 위한 투자 확대 등 양국 기업 간 협력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며, 이를 위해 캐나다 정부와 구체적인 협력방안을 모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캐나다, 핵심광물, 에너지, 공급망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