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한수원, 영동군에 '안심가로등' 42본 설치한다

영동양수발전소 건설 예정지역 등… 대상 지자체 선정 축하

박찬호 기자 | 기사입력 2020/09/24 [16:25]

한수원, 영동군에 '안심가로등' 42본 설치한다

영동양수발전소 건설 예정지역 등… 대상 지자체 선정 축하

박찬호 기자 | 입력 : 2020/09/24 [16:25]

 

   이인식 한수원 본부장(완쪽 세번째)과 박세복 영동군수(네번째)© 국토매일

 

[국토매일=박찬호기자]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 영동양수사업소가 24일 영동군청에서 영동군이 한수원의 대표 사회공헌 사업인 안심가로등설치 대상 지자체로 선정된 것을 축하하는 행사를 진행했다.

 

안심가로등사업은 7년째 이어가고 있는 한수원의 대표 사회공헌사업으로, 전국 지자체 대상 공모를 통해 선정된 안전 취약지역에 태양광을 이용한 친환경가로등을 설치해 주는 사업이다.

 

한수원은 영동군 영동읍 영동산업고등학교 일원 및 신규 양수발전소 건설 예정지역인 양강면 산막저수지 일원에 42본의 안심가로등을 설치할 예정이다. 안심가로등이 설치되면 야간에도 주민들이 안심하고 다닐 수 있는 것은 물론, 범죄 및 교통사고를 예방하는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인식 한수원 그린에너지본부장은 적극적으로 신규양수발전소를 유치해준 영동군에 안심가로등을 설치할 수 있게 돼 기쁘다영동양수발전소를 적기에 건설해 영동군민과 함께 상생발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수원은 충북 영동군 양강면·상촌면 일원에 정부의 전력수급계획에 따라 영동양수발전소를 건설할 계획으로, 현재 타당성조사 용역을 시행하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