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부영, 800억원 규모 전남 한전공대 설립부지 기증

박찬호 기자 | 기사입력 2020/06/29 [10:52]

부영, 800억원 규모 전남 한전공대 설립부지 기증

박찬호 기자 | 입력 : 2020/06/29 [10:52]

 

  부영 © 국토매일

 

[국토매일-박찬호기자] 부영그룹은 학교법인 한전공대에 806억원 상당의 전남 나주시 빛가람동 일대 나주부영CC 부지 40을 기증했다고 29일 밝혔다.

 

부영그룹은 전라남도, 한전공대 등과 함께 28일 서울 중구 세종대로에 위치한 부영그룹 사옥에서 부지 기부증서 전달식을 가졌다. 앞서 부영그룹은 지난해 8월 나주부영CC 7540를 한전공대 측에 학교 설립부지로 기증하기로 약속한 바 있다. 설립 부지 기부 금액(감정가액)806억원 규모다.

 

한전공대는 오는 20223월 개교 계획을 앞두고 있다. 정원 1000(대학원 600·학부 400) 규모의 에너지공학 특화 대학으로 설립된다. 또한 대학 설립 이외 연구기관, 기업이 에너지 클러스터가 형성됨으로써 호남지역 경제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세중 부영그룹 회장 직무대행은 "한전공대가 세계적으로 에너지 기술을 선도하는 연구기관이 되고 전남 지역이 혁신적인 에너지 특화 클러스터로 성장하는 데 도움이 되길 기원한다"라고 말했다.

 

 

부영그룹은 학교법인 한전공대에 806억원 상당의 전남 나주시 빛가람동 일대 나주부영CC 부지 40을 기증했다고 29일 밝혔다.

 

부영그룹은 전라남도, 한전공대 등과 함께 28일 서울 중구 세종대로에 위치한 부영그룹 사옥에서 부지 기부증서 전달식을 가졌다. 앞서 부영그룹은 지난해 8월 나주부영CC 7540를 한전공대 측에 학교 설립부지로 기증하기로 약속한 바 있다. 설립 부지 기부 금액(감정가액)806억원 규모다.

 

한전공대는 오는 20223월 개교 계획을 앞두고 있다. 정원 1000(대학원 600·학부 400) 규모의 에너지공학 특화 대학으로 설립된다. 또한 대학 설립 이외 연구기관, 기업이 에너지 클러스터가 형성됨으로써 호남지역 경제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세중 부영그룹 회장 직무대행은 "한전공대가 세계적으로 에너지 기술을 선도하는 연구기관이 되고 전남 지역이 혁신적인 에너지 특화 클러스터로 성장하는 데 도움이 되길 기원한다"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