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서울시, ‘상수도관 녹물 방지 기술’ 찾는다…6/5까지 접수

상수도 분야 민간기업 기술혁신 일환, 상수도 녹물 방지 기술 테스트베드 시행

박찬호 기자 | 기사입력 2020/05/19 [08:06]

서울시, ‘상수도관 녹물 방지 기술’ 찾는다…6/5까지 접수

상수도 분야 민간기업 기술혁신 일환, 상수도 녹물 방지 기술 테스트베드 시행

박찬호 기자 | 입력 : 2020/05/19 [08:06]

 

[국토매일-박찬호기자] 서울시는 민간기업의 기술혁신 배양 및 상수도 공동발전 도모를 위한 테스트베드 사업의 일환으로 서울시 상수도관 녹물 방지 및 관리기술 테스트베드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상수도 분야 테스트베드 사업이란, 상수도 현안문제 해결에 기여할 수 있는 민간의 신기술 또는 제품에 대해 실증 및 모니터링 환경을 제공하는 일종의 제품 상용화 지원 사업을 말한다.

 

이외에도 시는 상수도 분야에 혁신적인 아이디어는 있으나 기술개발 및 상용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스타트업 기업을 대상으로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하고 있다.

 

이번 테스트베드에는 상수도관 녹물 및 스케일 방지제거 관련 서울시 실정에 적용 가능한 기술을 보유한 모든 업체는 참가 신청이 가능하며, 참가를 희망하는 업체는 65()까지 서울시 상수도사업본부 홈페이지 또는 한국상하수도협회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확인한 후 전자메일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시는 공모가 완료되면 참여업체와 실증장소, 기간, 방법, 비용부담 등 세부적인 시행 방안을 협의하여 협약을 체결하고 오는 7월부터 테스트베드를 시행할 계획이다.

 

백 호 서울시 상수도사업본부장은 기술 개발 및 제품 상용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개발업체를 대상으로 제품 성능을 실증할 수 있는 테스트베드를 제공하여 중스타트업 기업이 활성화 될 수 있는 기회의 장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서울시 상수도관 녹물 방지 및 관리기술 테스트베드에 대한 문의는 서울시 상수도사업본부 급수부 급수설비과를 이용하면 된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