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문성혁 해수부 장관, 해운업계 대표들과 간담회 개최

총 1조2500억원 규모 해운분야 추가 금융지원 관련

장경희 기자 | 기사입력 2020/04/29 [10:08]

문성혁 해수부 장관, 해운업계 대표들과 간담회 개최

총 1조2500억원 규모 해운분야 추가 금융지원 관련

장경희 기자 | 입력 : 2020/04/29 [10:08]

 

▲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 사진.  © 국토매일

 

[국토매일-장경희 기자]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은 4월 29일(수) 오후 5시 선주협회 회장단 선사 대표들과 코로나19 피해관련 추가 지원 대책에 대해 영상간담회를 갖는다.  

  

문 장관은 총 1조2500억원 규모의 해운분야 추가 금융지원과 관련하여 선박 후순위 투자, 선박 S&LB 확대, 회사채 매입 등 구체적인 지원방안에 대해 설명하고 애로사항을 들을 예정이다.

 

간담회에는 정태순 장금상선 회장(선주협회 회장),  배재훈 HMM 대표, 황희균 SK해운 사장 등 10명이 참석한다. 

  

아울러, 이달 22일 비상경제회의에서 발표된 ‘기간산업 안정기금’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동 기금의 설치 및 운영 등을 위해 더불어민주당 이학영 의원이 대표 발의한 ‘한국산업은행법’ 개정안이 조속히 통과될 수 있도록 해운업계의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할 예정이다. 

  

특히 문 장관은 이 자리를 통해 코로나19 피해 해운분야 금융지원 대책이 조기에 집행되도록 하고, 기간산업 안정기금도 해운기업들에게 최대한 많은 지원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논의할 예정이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