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감정평가사 제1차 시험... 6월 13일 실시

'코로나19' 사태 추이에 따라 시험일정 재조정 가능...2차시험 예정일 9월 19일

김성 기자 | 기사입력 2020/04/24 [09:29]

감정평가사 제1차 시험... 6월 13일 실시

'코로나19' 사태 추이에 따라 시험일정 재조정 가능...2차시험 예정일 9월 19일

김성 기자 | 입력 : 2020/04/24 [09:29]

[국토매일-김성 기자] 국토교통부는 ‘코로나19’로 인해 4월 이후로 잠정연기(당초 시험일자 3월 7일)되었던 제31회 감정평가사 자격시험 제1차 시험을 오는 6월 13일에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19일 발표된 중앙방역대책본부의 코로나19 관련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 결정’을 반영한 것으로, ‘코로나19 시험방역관리 안내서’에 따른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면서 실시될 예정이다.

 

현재 정부의 방침은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은 5월 5일까지 연장하되, 필수적 자격시험, 채용시험 등은 방역 수칙의 준수를 조건으로 제한적 시행할 것을 지시한 상황이다.

 

다만, 향후 코로나19 관련 여건 변화에 따라 시험일정도 다시 조정될 수 있다.

 

감정평가사 1차 시험 일정이 늦춰진 만큼 당초 예정된 후속일정과 간격을 고려하여 2차 시험 및 합격자 발표 등 일정도 순연된다.

 

1차 시험의 합격자는 오는 7월 29일에 발표되며, 2차 시험은 9월 19일에 실시될 예정이고, 최종합격자는 12월 16일 발표된다.

 

변경된 시험에 대한 안내는 원서를 접수한 수험생에게 개별통지되며, 시험일정과 시험을 위한 방역수칙 등 자세한 사항은 큐넷 감정평가사 국가자격시험 홈페이지(Q-Net.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를 위해 시험공간의 추가적 확보가 필요하여 당초 예정된 시험장소 일부가 변동될 수 있으며, 구체적인 시험장소 등은 5월 중에 공지될 예정이다.

 
광고
광고
광고